가톨릭 뉴스
매체명 가톨릭신문 
게재 일자 3013호 2016.10.02 2면 

부산가톨릭대 신학대, 3일 설립 25주년 행사

졸업생 방문·학술대회 등


부산가톨릭대학교 신학대학(학장 홍경완 신부, 이하 부산 신학대)이 설립 25주년을 맞아 10월 3일부터 8일까지 졸업생 모교 방문, 기념미사, 학술 심포지엄 등 다양한 기념행사를 마련한다. 

10월 3일 오후 본교 일대에서 열릴 ‘졸업생 모교 방문’ 행사는 출신 사제들이 성소의 꿈을 키웠던 못자리를 방문하고, 후배 신학생들과 한자리에 모여 기도하는 자리로 준비된다. 특히 부산과 마산교구 사제야구단의 친선경기도 펼쳐질 예정이다.

7일 오전 10시30분 신학대학 대성전에서 봉헌되는 25주년 기념미사는 부산교구장 황철수 주교가 주례한다. 부산 신학대 개교기념일이기도 한 이날 미사에는 역대 학장·교수신부들도 초청된다.

8일에는 오전 9시30분부터 대성전에서 ‘늙어가는 사회, 더 늙어가는 교회’ 주제 학술 심포지엄이 개최된다. 황철수 주교의 ‘고령 사회에서의 교회의 역할’ 주제 기조강연으로 시작되는 이날 심포지엄은 제1주제 ‘부산지역사회 고령화와 노인 빈곤 문제에 대한 분석과 방안’(박미진 교수), 제2주제 ‘노년기에 관한 생명윤리적 성찰’(정재우 신부), 제3주제 ‘룻기에 나타난 늙음과 연관된 문제들’(이진수 신부) 등으로 진행된다. 마침 강연은 두봉 주교(전 안동교구장)가 ‘고령화 현상에 대한 사목적 자세’ 주제로 발표한다.

부산 신학대는 1980년대 중반 가파른 교세성장과 바다를 끼고 있는 부산·마산교구의 지역적 특성에 기반한 특화된 사제 양성을 위해 1991년 설립됐다. 교회와 지역사회에 필요한 사제 양성에 힘쓰며 현재까지 296명의 사제를 배출했다. 

※문의 051-519-0432


우세민 기자 semin@catimes.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57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10> 모든 것보다 소중한 한 사람의 생명 file 2016.11.14 151
256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늘 깨어 준비하는 삶 file 2016.11.09 83
255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죽음 그리고 부활 file 2016.11.02 120
254 알면 알수록 깊어지는 성모신심 file 2016.10.27 190
253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한없이 자비로우신 하느님 file 2016.10.26 105
252 300여 명 사제 양성의 비결은 ‘열린 교육’ 2016.10.20 254
251 고령화 시대 맞은 교회… 새로운 복음 선포 방법은? file 2016.10.20 132
250 [치유의 빛 은사의 빛 스테인드 글라스] 36. 부산가톨릭대학교 신학대 성당 스테인드글라스 file 2016.10.20 179
249 부산 노인대학연합회 ‘노인대학 봉사자의 날’ file 2016.10.19 173
248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전교’는 우리의 사명 file 2016.10.19 45
247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9> 참평화가 흐르는 채널인 우리 file 2016.10.17 120
246 [독자기자석] 부산 성지성당 ‘다락방의 성모’ 쁘레시디움 2000차 주회 file 2016.10.12 343
245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우리의 고통을 외면하지 않으신다 file 2016.10.12 78
244 부산가톨릭대 지방대학특성화(CK-1) 설명회 및 사업단 선포식 file 2016.10.07 244
243 설립 25주년 학술 심포지엄, 8일 부산가톨릭대학교 신학대학 2016.10.06 114
242 부산 ‘바다의 별’ 레지아, 교구 도입 60주년 행사 file 2016.10.05 269
241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하느님께 얼마나 충실한가 file 2016.10.05 91
240 설립 25주년 맞은 부산가톨릭대 신학대학장 홍경완 신부 file 2016.09.28 355
» 부산가톨릭대 신학대, 3일 설립 25주년 행사 2016.09.28 213
238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의인은 성실함으로 산다” file 2016.09.28 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