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가톨릭신문 
게재 일자 2015-11-08 [제2968호, 6면] 

부산 성모여고, 재학생 133명 합동세례식

체계적 교리반 운영 눈길
 
 ▲ 10월 30일 부산교구 양정성당에서 세례를 받은 부산 성모여고 학생들이 기도를 바치고 있다. 
(부산 성모여자고등학교 제공)
부산교구 성모여고(교장 강송환)가 체계적인 교리반 모집·운영으로 10월 30일 양정성당에서 133명 세례와 4명 첫 영성체의 기쁨을 맛보았다.

성모여고는 인성 교육을 위해 교리반 모집부터 운영까지 남다른 활동을 이어왔다. 우선 3월 25일 개교기념 및 신입생환영미사를 남천주교좌성당에서 봉헌, 가톨릭에 대한 관심을 유도했다. 학기 초 담임교사가 학생들을 면담하는 과정에서 교리반 가입을 권유하는 등 노력을 통해 20개 반 280명 학생 교리반을 구성했다. 교리교육도 신자 교사들이 직접 나섰다. 22명의 교사들은 교목 김대성 신부로부터 매주 화요일 오전, 1시간씩 강의를 들은 후 각자 맡은 교리반에서 학생들과 만나는 방식으로 6개월 동안 교리공부를 했다. 여름방학 동안 주일미사 참례 여부 등에 따라 9월 세례 대상자를 선발했고, 예비신자 피정과 집중교리, 교리잔치 등을 거쳤다. 이번에 세례 받지 못한 학생들도 졸업 전까지 세례 기회가 주어질 예정이다.

강송한(마르코) 교장은 “교리반과 가톨릭학생회 모임을 적극적으로 운영한 결과 학교가 행복한 배움터로 바뀌어가고 있다”며 “평신도 교사들이 먼저 학생들 속으로 들어가 사랑을 실천하는 모습을 보일 때 학교 복음화가 이뤄짐을 체험했다”고 말했다.

 
우세민 기자 (semin@catimes.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 부산 성모여고, 재학생 133명 합동세례식 2015.11.05 256
356 300여 명 사제 양성의 비결은 ‘열린 교육’ 2016.10.20 254
355 오륜대순교자성지 전수홍 신부 "박해보다 유혹을 이기는 게 현대적 순교" 2015.11.09 254
354 천주교 부산교구장 손삼석 주교 “성탄절 참된 뜻은 온전히 자신 내어놓는 사랑의 실천” file 2019.12.19 253
353 ‘중독전문가’ 양성하는 부산가대 평생교육원 원장 박종주 신부 file 2018.01.31 252
352 오롯이 주님의 길 걸어온 사제들에게 감사 file 2016.03.31 251
351 부산교구 주교들, 소외 청소년들과 예수님 맞이 file 2016.01.09 251
350 [우리 곁의 종교인] 원정학 교화 특수사목 신부 file 2017.02.03 250
349 교황 "그래도 희망을 잃지 말라" file 2019.04.23 249
348 KNN TV 방송 마음의 산책 - 윤기성 신부 강연(내 마음의 수도꼭지) 2017.03.23 249
347 [복음생각] 하느님의 의로움 / 염철호 신부 file 2016.02.19 249
346 ‘본당 재탄생 5개년 로드맵’ 마지막해 맞은 부산교구 선교사목국장 장재봉 신부 2017.01.11 248
345 부산가톨릭대 지방대학특성화(CK-1) 설명회 및 사업단 선포식 file 2016.10.07 245
344 KNN TV 방송 마음의 산책 - 홍성민 신부 강연(중독, 성스러운 질병) 2017.04.11 243
343 부산교구 양산청소년캠프장 개장 2016.07.28 243
342 부산가톨릭대 봉사단 "노인복지 현장에서 배웁니다" file 2019.03.05 241
341 청소년사목 탐방 (6) 부산교구 - 모범 주일학교 - ‘성가’로 끈끈한 선후배 정 다지는 성지본당 학생들 file 2017.06.01 240
340 하 안토니오 몬시뇰, 국민훈장 모란장 수상 file 2016.01.09 239
339 연말의 어느 오후, 순교 성지를 거닐며 차분한 '나홀로 송년회' file 2015.12.28 239
338 추억과 신앙 되새길 실버세대 영화관 개관 file 2019.03.19 2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