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평화신문 
게재 일자 2015. 10. 25발행 [1336호] 

[사도직 현장에서] 오륜대순교자성지

 

전수홍 신부(부산교구 오륜대순교자성지 담당)


10월, 묵주 기도 성월을 맞이하여 이곳 부산 오륜대순교자성지에는 묵주기도를 드리러 오는 신자들이 많아졌다. 성지에는 부산교구 수영 장대골에서 순교하신 두 분의 복자와 순교자 여섯 분의 무덤이 모셔져 있으며, 한국 순교자 박물관과 성전에는 한국 순교성인 103위 중 성덕이 출중한 26위 성인들 유해가 모셔져 있다.

더군다나 도시 근교에 있어 접근성 또한 좋아 적지 않은 신자들이 매일 성지를 찾아와 미사에 참여하고(월요일~주일 오전 11시) 고해성사(미사 전 30분과 금요일 오후 2~5시) 그리고 무덤 참배 및 십자가의 길 기도를 바치고 있다.

한국순교복자수녀회가 이곳에 정착하여 약 50년을 관리해 오다 부산교구 복자들이 탄생하면서 그 관리권이 부산교구로 넘어왔다. 2013년 10월 교구 사제로 성지에 부임해 2년을 보내며 성지개발을 위해 나름대로 노력을 하고 있다.

부임하기 전 3년 동안 미사가 없었기 때문에 성지 곳곳 낙후된 곳도 많고 나무와 숲도 방치된 상태로 있었다. 조경사업, 쉼터 조성, 성지 입구 단장 및 주차시설 확장 등 조금씩 성지의 모습이 변모되어 가고 있지만 제일 중요한 성전 재건축과 피정센터 및 사제관 건립 문제는 아직도 요원한 실정이다.

성지 개발 문제는 하느님 사업이라, 주님께서 알아서 해결해 주시리라는 믿음을 가지고 큰 걱정 없이 나름대로 최선을 다하면 아름답고 멋진 성지로 거듭나리라 기대한다.

문제는 이 성지를 찾는 순례자들의 영적, 육적인 모든 고갈을 풀어주는 쉼터가 되게 하고, 순교 영성을 통해 새로운 신앙의 못자리로 자리매김할 수 있느냐가 더욱 중요한 과제라 할 것이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99 혼인의 고귀함 전하는 혼인 전문 성당 짓는다 file 2016.06.02 67
398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5> 미디어의 중요성 2016.06.13 67
397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참된 임금 file 2016.11.16 67
396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3> 찬미받으소서 2016.04.11 68
395 [복음생각] 죄인을 받아들이고 용서해야 / 염철호 신부 file 2016.03.03 69
394 울산가톨릭시각장애인선교회 설립 20주년 file 2016.06.23 69
393 안대 쓰고 ‘희망의 눈’ 떠보아요...특별한 영화 관람 이벤트 호응 file 2017.05.12 69
392 부산 자선 아파트 대지 매각금, 자선 기금으로 file 2017.12.01 69
391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나에게 주어진 성령의 은사는 file 2016.05.13 70
390 본당 수호 성인 유해 모시고 나눔 실천 다짐 file 2016.06.17 70
389 [복음생각] 깨어 준비하자 / 염철호 신부 2015.11.27 71
388 [위령기도를] 부산교구 제찬규 신부 2016.05.19 71
387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바오로 사도처럼 기쁜 마음으로 복음 선포를 file 2016.06.01 71
386 전국 교구 홍보 담당자 연수 성황 file 2016.06.02 72
385 교황 사랑의 메시지, 가슴에 다시 새긴다 2015.10.04 73
384 ‘하느님의 종’ 조제프 뷜토 신부 후손들, 선조 발자취 찾아 한국 방문 file 2016.05.06 73
383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영원한 생명을 얻는 지름길 file 2017.02.10 73
382 [사회교리 아카데미] 시민사회의 우선성 file 2015.12.18 74
381 [포토뉴스] 이웃돕기 성금 및 영·유아복 전달 file 2016.02.15 74
380 ‘빛ㆍ색ㆍ선의 친교’로 신앙적 유대 이뤄 file 2016.03.10 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