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가톨릭신문 
게재 일자 3081호 2018.02.04 2면 

밀양 세종병원 화재참사… 교회도 추모하며 연대의 뜻 전해

주님, 이들에게 영원한 안식을 주소서!
 

289870_26773_1.jpg

1월 30일 오전 부산교구 남밀양성당에서 밀양 세종병원 화재로 희생된
김 막달레나씨의 조카 김태건 신부가 고별식을 거행하고 있다.

사진 신동헌 기자
 

■ 프란치스코 교황, 파롤린 추기경 통해 위로 메시지
 

 프란치스코 교황이 1월 26일 밀양 세종병원에서 발생한 화재로 피해를 입은 모든 사람들에게 위로를 전했다.
 

교황청 국무원 총리 피에트로 파롤린 추기경은 1월 26일 프란치스코 교황이 이번 참사 희생자와 유가족, 부상자와 그 가족들에게 연민과 연대의 뜻을 전했다고 밝혔다.
 

파롤린 추기경은 “교황은 밀양 세종병원 화재 사건에서 사상자가 발생한 데 대해 애통해하면서 이 비극적 사건에서 피해를 입은 모든 이들과 마음 깊이 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교황은 고인들의 영원한 안식과 부상자들의 치유를 위하여 특별히 기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파롤린 추기경은 특히 “교황은 이 재난 희생자들을 돕는 행정 당국과 구호 팀을 격려하면서 간절한 마음으로 하느님께서 모든 이에게 용기와 위로의 축복을 내려 주시길 간구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1월 29일 기준으로, 이번 화재 참사로 인해 환자와 의사, 간호사 등 모두 39명이 목숨을 잃고 151명이 부상을 당했다.
 


■ 부산교구장 황철수 주교, 합동분향소 방문
 

 한편 부산교구장 황철수 주교는 밀양 지역 본당 사제들과 함께 1월 27일 밀양 삼문동 문화체육회관에 마련된 희생자 합동분향소를 찾았다.
 

황 주교는 사제단과 함께 희생자들을 위해 연도를 바치고 프란치스코 교황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황 주교는 “하느님 나라에서 주님의 은총으로 희생된 모든 이들이 영원한 안식을 누리기를 기도한다”고 말하며 유가족들을 위로했다.
 

화재가 발생한 세종병원 인근 남밀양본당(주임 김병수 신부)은 희생자들을 위해 27일부터 추모미사를 봉헌하고 있다. 본당은 사고수습 때까지 추모미사를 이어갈 예정이다.



■ 본당 신자 희생자 위한 남밀양성당 장례미사
 

 감기 증세로 병원에 입원했다가 이번 참사로 불의의 사고를 당한 여성 신자도 있어 안타까움을 더했다.
 

1월 30일 오전 10시 30분 부산교구 남밀양성당에서 김 막달레나(72)씨의 장례미사가 봉헌됐다. 김 막달레나씨는 지난해 주님 성탄 대축일 전 판공성사를 보고 20여 년 동안의 냉담을 마치고 신앙생활을 이어오던 중 감기로 세종병원에 입원했다 화를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미사 강론에서 김병수 신부는 “인간은 죽음을 언젠가는 맞이해야 하지만 불의의 사고로 아무런 준비 없이 돌아가셔서 마음이 아프다”며 “막달레나 자매가 하느님 곁에서 편안한 안식을 누리시도록 함께 기도하자”고 말했다.
 

고인의 조카인 김태건 신부(한국순교복자성직수도회)는 고별식에서 “지난해 12월 중순 필리핀 소임지로 떠나기 전 전화가 왔었고 그 통화가 마지막이 될 줄은 몰랐다”며 “이모뿐만 아니라 화재로 유명을 달리한 피해자분들과 유가족 모두에게 하느님의 자비가 함께 하길 기도하자”고 전했다.
 

장례미사 후 유가족들은 미사에 참례한 신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장지인 밀양추모공원묘원으로 떠났다.
 


 

최용택·신동헌 기자 johnchoi@catimes.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97 부산가정성당 성전봉헌식 file 2018.08.20 789
396 부산교구, 혼인미사 특화성당 완공 file 2018.08.17 762
395 부산교구 주보 2500호 맞아 file 2018.08.02 399
394 부산교구 평신도 희년 기념 ‘평신도 대회’ file 2018.08.02 264
393 본당순례 129곳 한달 만에 완주…“주님과 더 가까이 소통” file 2018.07.16 561
392 이주노동 신자의 ‘오아시스’ 역할…천주교의 특별한 동행 file 2018.06.25 556
391 [4차 산업혁명 시대, 대학의 길] 14. 부산가톨릭대 김영규 총장 file 2018.06.21 390
390 부산교구 124개 성당 순례 첫 완주자 지체장애인 김규인씨 file 2018.06.20 390
389 부산 ‘평신도 희년 맞이 평신도 아카데미’ file 2018.06.20 180
388 신자들과 수다로 소통하는 세 남자 “신앙생활 함께하는 벗 되고파” file 2018.06.01 674
387 “해외서 도움받은 돈 우리가 가질 수 없어…북에도 지원금 전달되길” file 2018.05.08 582
386 천주교부산교구 나눔실천 사회복지시설 42곳 지원 2018.05.04 279
385 부산문단 거목, 행동하는 지식인 이규정 작가 별세 file 2018.04.16 539
384 "작은 부활에서 영원한 부활로" file 2018.03.30 588
383 사제 수품 50돌 이홍기 몬시뇰 "신앙인들 초심 잃지 않아야" file 2018.03.30 449
382 이홍기 세례자요한 몬시뇰 서품 50주년 축하식 file 2018.03.26 404
381 “부산 순교자 8인 얼 깃든 오륜대순교자성지 힐링공간 재단장” file 2018.03.12 589
380 [포토] ‘군 의문사’ 김훈 중위 20주기 추모미사 file 2018.02.23 358
379 천주교부산교구 '뜻깊은 여정' 떠나요 file 2018.02.02 969
378 [밀양 대참사] 교황 "희생자 안식과 치유 위해 기도" file 2018.02.02 2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