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37 “해외서 도움받은 돈 우리가 가질 수 없어…북에도 지원금 전달되길” file 2018.05.08 593
436 이주노동 신자의 ‘오아시스’ 역할…천주교의 특별한 동행 file 2018.06.25 576
435 천주교 부산교구, 아파트 부지매각 대금 전액 '이웃나눔' 2017.01.04 575
434 본당순례 129곳 한달 만에 완주…“주님과 더 가까이 소통” file 2018.07.16 570
433 [영상]성탄절 성당에 스님들이 왔다? file 2018.12.26 563
432 한센인과 함께한 40년 유의배 성심원 주임신부 file 2019.06.19 544
431 부산문단 거목, 행동하는 지식인 이규정 작가 별세 file 2018.04.16 544
430 독일출신 ‘달동네 성자’, 빈민구제·교육 한평생 file 2019.01.18 530
429 미안하고 고마워요…요한, 씨돌, 용현! file 2019.06.19 525
428 부산교구 부주임과 보좌신부들, 사목현장 어려움 털어놓다 file 2016.12.14 514
427 부산교구, ‘한 본당 두 주임’ 협력사목 제도 시행 2015.10.08 505
426 사람이 만든 지옥에 천상의 빛을 비춘 사람들 file 2019.10.02 493
425 [사제서품] 부산교구 file 2017.12.21 477
424 금정구 천주교 종교투어 추진 file 2019.07.25 476
423 4명의 묘는 못 찾아 가묘로 단장…부산 순교의 얼 돌아보다 file 2018.11.12 462
422 '우암동 달동네의 성자' 하 안토니오 몬시뇰 신부, 숙환으로 선종 file 2017.10.20 459
421 화재도 막을 수 없는 856년의 역사 - 노트르담 대성당의 발자취 file 2019.04.23 457
420 사제 수품 50돌 이홍기 몬시뇰 "신앙인들 초심 잃지 않아야" file 2018.03.30 457
419 부산교구 신부 한자리에 모인 날, 평범한 기름은 1년치 성유로 거듭났다 file 2016.03.26 454
418 교황 “조롱받는 신앙, 가톨릭 변해야” file 2019.12.24 4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