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평화신문 
게재 일자 1363호 2016.05.08. 

오순절평화의마을 ‘희망의 집’ 축복
남녀 노숙인 위한 생활관 2동 낙후된 시설 안정 강화 재건축

633809_1_0_titleImage_1.png

▲ 경남 밀양 오순절평화의마을 희망의 집 축복식에서 부산교구장 황철수(가운데) 주교와

박기흠(황 주교 왼쪽) 신부 등 관계자들이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백슬기 기자 

 

사회복지법인 오순절평화의마을(대표이사 박기흠 신부) 노숙인들에게 희망을 주는 새 보금자리가 마련됐다.

오순절평화의마을은 4월 28일 경남 밀양시 삼랑진읍 삼랑진로 453 현지에서 교구장 황철수 주교 주례로 노숙인 생활관 ‘희망의 집’ 축복식을 거행했다. 축복식에는 노숙인과 장애인, 사제단, 후원회원 등 400여 명이 자리해 기쁨을 나눴다.

희망의 집은 4층 규모로 남자 생활관ㆍ가족 식당 등이 있는 A동과 사무실ㆍ다목적실ㆍ여자 생활관 등이 있는 B동 등 총 2동에 노숙인들에게 필요한 시설을 마련했다. 특히 장애를 가진 노숙인이 많은 점을 고려해 장애인 보조 시설물 등을 보충했다.

황 주교는 강론에서 “새로 지어진 희망의 집은 주님의 치유 정신과 사람을 생각하는 마음이 잘 담긴 곳”이라면서 “우리 사회가 주님 사랑의 정신을 함께 발휘하고 있다는 것을 희망의 집이 증명해주고 있다”고 의미를 설명했다.

박기흠 신부는 “설립 30주년에 새 집을 마련하게 돼 매우 의미 있다”면서 “생활자들의 집이지만 동시에 가난하게 사셨던 예수님의 집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공간이 부족해 입주를 기다리던 김해, 부산 등지의 130여 명이 5월 내로 들어올 수 있을 것 같다”며 “부모님이 돌아가시고 나면 노숙인이 될 수밖에 없는 장애인분들도 입주할 수 있도록 힘써 나가겠다”고 밝혔다.

백슬기 기자 jdarc@pbc.co.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77 [사회교리 아카데미] 시민사회와 국가 2015.11.05 122
176 청소년 신앙 잡지 ‘꿈’ 10돌 맞아 계간지로 file 2017.03.24 120
175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죽음 그리고 부활 file 2016.11.02 120
174 목마르게 기다려온 교구장… 45만 교구민 ‘부활 선물’ file 2019.04.19 119
173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가난한 이웃을 잊지 말자 file 2016.09.21 119
172 푸르티에 신부 시복 위한 역사 조사 더 필요 2016.03.17 119
171 28일 부산교구 오순절평화의마을 ‘희망의집’ 축복 file 2016.04.20 117
170 설립 25주년 학술 심포지엄, 8일 부산가톨릭대학교 신학대학 2016.10.06 116
169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버림의 삶 file 2016.06.22 116
» 오순절평화의마을 ‘희망의 집’ 축복 file 2016.05.06 116
167 어쩌다 마주친 모든 것들이 당신의 이끄심 덕이었군요 file 2016.01.22 116
166 [위령기도를] 부산교구 백응복 신부 file 2017.10.20 115
165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가난하고 겸손한 이들의 참행복 file 2017.01.19 115
164 부산교구, 해운대 자선 아파트 부지 보상금 기부 file 2017.01.04 115
163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날마다 십자가를 지고 주님을 따르다 file 2016.09.07 115
162 부산 가야본당 ‘문화체육의 날’ 6개월 여정 마무리 2015.11.05 115
161 부산가톨릭대 ‘봉사의 날’ 선포식 file 2017.04.21 114
160 세월호 참사 2주기, 각 교구 추모 미사 봉헌 2016.04.15 114
159 독서·공연·전시 통해 복음화의 힘을 키우다 file 2015.12.07 114
158 친교 공동체 가꾸는 부산 장림본당 2016.07.11 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