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부산일보 
게재 일자 2015-11-07 (13면) 

[종교인칼럼 '빛'] 묻지 마라, 숙명이다

인도에 가면 어마어마한 숫자의 자전거'릭샤꾼'들이 있습니다. 온종일 힘겹게 페달을 밟아야만 먹고 사는 깡마른 아버지들. 겨우 2달러도 되지 않는 돈을 벌지만, 처자식을 생각하면 죽을 수 없습니다. 숙명처럼 오늘도 자전거 하나에 의지해 땡볕 길을 나섭니다.
 
아프리카콩고 강에는'타이거 피쉬'라는 물고기를 낚는 어부들이 있습니다. 마치 상어처럼 날카로운 이빨을 가진 이 물고기는 사납기 그지없지만 폭포처럼 쏟아 내리는 강에 맨몸으로 온종일 물질을 하는 어부들 또한 아버지들입니다. 거친 물살에 떠내려가 죽은 이들도 부지기지만 콩고 강의 어부들은 오늘도 길을 나섭니다. 쉽게 죽을 수 없습니다. 자식들 때문입니다.  

광부들, 어부들, 막노동의 아버지들. 자식을 위해서라면 이보다도 더한 것도 하겠다는 그들의 험하기 이를 데 없는 일상을 '행복하냐?' 묻는다면 잔인하지만, 답은 똑같습니다. 자식들 때문이고 가족들 덕분입니다.  

당신 때문에 죽겠다. 하지만, 사실 그런 당신 덕분에 오늘까지 산 것입니다. 이 병 때문에 죽겠습니다. 하지만 따지고 보면 이 병 덕분에 오늘까지 산 것입니다. 이것을 하지 않았더라면, 이 병을 앓지 않았다면, 나는 정말 행복했을까요? 

아닙니다. 아니, 알 수 없습니다. 다만 분명한 것은 있습니다. 다시 태어나도 나는 당신의 아들과 딸로, 당신의 아버지와 어머니로 살겠습니다. 

그러니, 자꾸만 행복하냐? 묻지 마십시오. 이미 우리는 저마다의 숙명을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 앞에 서서 눈물을 꺼내기도 하고 웃음을 꺼내기도 합니다. 함부로 취급되지 말아야 할 것들.

눈물 흘린다고 불행한 것만도 아니고, 웃는다고 행복한 것만도 아닙니다. 나를 지탱하는 이 숙명을 포기하지 않는 것. 

행복하든 행복하지 않든, 결국 죽을 때까지 살아야 하는 것이 인생이라면, 오늘도 온종일 가마솥 앞에서 국밥을 말아내는 시장통의 아주머니에게서도 산다는 일의 묵직함을 만나는 일은 어렵지 않습니다. 세월의 퀭한 모짊마저도 툭 털고 일어서던 숱한 아버지의 바지 끝자락. 비린내 반질거리던 어머니의 '몸빼'에서도. 숙명만큼 질긴 숨줄이, 그래도 살만했었다며 얼굴을 훔칩니다.

그저 살아만 이어주는 것. 그마저도 참 고맙고 감사한 이곳, 병원.

그래서 병원에 있으면 더욱 그렇습니다. 행복하냐? 묻지 않습니다. 숙명이다! 일어섭니다.


 
조영만 신부 
 
울산과 독일 노르트라인 베스트팔렌에서 사목했고, 현재 부산 메리놀병원 행정부원장으로 근무하고 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7 성모울타리 공동체, ‘말씀과 찬양…’ 피정 2015.11.27 401
36 부산 망미본당, 12월 6일 ‘헨델의 메시아’ 전곡 공연 2015.11.27 146
35 전수홍 신부의 생활의 발견 <11> 역사 바로알기 file 2015.11.23 97
34 [성서 주간] 성서 주간 담화 2015.11.20 56
33 [나의 묵주이야기] 147. 도보순례를 통한 묵주기도 제2탄의 시작 2015.11.20 131
32 부산교구 ‘문화복음화의 해’ 폐막미사 준비 장재봉 신부 2015.11.20 186
31 [사회교리 아카데미] 시장에 대한 국가의 책임 2015.11.20 84
30 수능 마친 고3, 교회로 이끌 방법 없나 2015.11.14 75
29 부산교구 장재봉 신부, 매일 묵상 달력 ‘말씀 못자리’ 제작 2015.11.11 275
» [종교인칼럼 '빛'] 묻지 마라, 숙명이다 2015.11.09 95
27 오륜대순교자성지 전수홍 신부 "박해보다 유혹을 이기는 게 현대적 순교" 2015.11.09 251
26 부산 성모여고, 재학생 133명 합동세례식 2015.11.05 249
25 부산 가야본당 ‘문화체육의 날’ 6개월 여정 마무리 2015.11.05 97
24 [사회교리 아카데미] 시민사회와 국가 2015.11.05 108
23 부산평방 가톨릭성가제 성황리에 열려 2015.10.30 123
22 부산PBC, 제2회 가톨릭성가제 본선 개최 2015.10.30 209
21 부산교구 로사사회봉사회, 제1회 로사주민대축제 열어 2015.10.30 162
20 부산 신선본당 60주년, 순례·토크음악회 등 진행 2015.10.30 99
19 전수홍 신부의 생활의 발견 <10> 어머니의 사랑 2015.10.25 125
18 부산 김해 지역에 부는 선교의 바람 2015.10.22 1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