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주보

  • 주보 표지
  • 공지 및 담화문
  • 특집
  • 강론
  • 마므레의 참나무
  • 누룩
  • 한처음 교구가 시작될 때
  • 환경과 생명
  • 열두광주리
  • 한마음한몸
  • 이달의 도서
  • 이달의 영화
  • 길을 찾는 그대에게
  • 교구소식
  • 2012년 이전 교구소식
  • 알림
  • 이 주간의 축일
  • 읽고 보고 듣고
  • 주일말씀
  • 주보 PDF판
  • 소리 주보
  • 화답송 악보
  • 문화의 복음자리
  • 사회의 복음자리
  • 순교의 길을 따라
  • 신천지 바로알기(허구와 실상)
  • 본당의 복음자리
  • 지금 여기

영혼을 여는 문, 이콘 그리기

가톨릭부산 2018.01.31 09:59 조회 수 : 58

호수 2474호 2018.02.04 
글쓴이 정영란 글라라 

영혼을 여는 문, 이콘 그리기
 

정영란 글라라 / 좌동성당, 이콘그리기 초급과정 수강생
 

  지난여름의 끝자락 어느 날, 주보 사이에 끼워져 있던‘부산가톨릭대학교 평생교육원’의‘가을학기 개강’안내문을 조금은 무심한 눈길로 바라보던 저는 반가운 마음에 눈이 동그래졌습니다.“이콘그리기”

  그러고 보니, 벌써 1년도 훨씬 전의 일인 것 같습니다.‘이콘 전시회’를 관람하고, 호기심과 막연한 끌림으로 강좌를 찾아보았던 그때 부산가톨릭대학교 평생교육원에서 이콘 과정이 개강되어 서둘러 수강신청을 한 저는 가을을 이콘 수업과 함께 맞이하였습니다.
 
  이콘은 전례와 일상생활 안에서 주님을 체험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여러 방법 중에 하나로써‘거룩한 그림’이라고만 알고 있던 저는,‘성경’이‘언어로 표현된 복음’이라면‘이콘’은‘그림으로 표현된 복음 말씀’이라는 사실과 그래서 이콘은 본다고 표현하지 않고‘읽는다’고 표현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커다란 머리와 큰 눈, 가늘고 긴 코와 유난히 작은 입술 등 특징적 형상으로 묘사되는 이콘은 극도로 절제된 형식 안에서 각각의 의미가 담긴 영성의 표현일 뿐만 아니라, 이콘 속‘묘사된 인물의 은총이 깃들어 있어서’우리들을‘기도’로 또‘하느님과의 친교’로 이끌어 준다는 사실도 알게 되었습니다.

  그래서일까요? 기도로 시작하는 수업시간은 잔잔한 평화 속에서 나를 바라보시는‘이콘 속 예수님’과 눈을 맞추며 대화하는 기쁨으로 충만하였습니다. 이콘은 그리는 사람들 각자의 영성이 담긴 그림이기에 성경을 필사하듯이 정성을 다해야 한다는 선생님의 말씀에 따라 붓질 하나하나에도 마음을 모았습니다. 창조 이전의 어두움을 빛으로 밝혀주셨듯이, 저의 마음속도 주님의 빛으로 채워져 가고 있음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담당 강사님의 섬세한 지도로 행복한 작업을 하다 보니 어느새 종강입니다. 아쉬움을 뒤로하며, 겨울 동안 조금 더 성숙한 신앙인이 될 수 있도록 주님 안에 머무르리라 다짐합니다. 새순이 움트는 봄날의 새 학기를 기대하면서.


2018학년도 1학기“이콘(성화상) 그리기”수강생 모집

■ 교육 : 3/6(화)∼5/29(화) <12주> A반 - 화 14:00∼17:00, B반 - 화 18:30∼21:30
■ 담당교수 : 이영자(인천가톨릭대학교 그리스도교 미술연구소 연구원)
■ 수강료 감면 대상 : 가톨릭 신자, 수도자, 천주교유지재단 교직원 및 직계가족 등
■ 문의 : 510-0951∼3, http://edu.cup.ac.kr (부산가톨릭대학교 평생교육원)

2017학년도 2학기 수강생 작품
* 이콘 작품을 처음 접한 분이라도 12주 안에 위와 같은 작품을 완성할 수 있습니다,

번호 호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211 2492호 2018.06.10  청년들의 행복한 삶을 돕는 안내서, 선택 박종민 신부  27
210 2491호 2018.06.03  꾸르실료도입 50주년, “가거라!” 꾸르실료사무국  14
209 2489호 2018.05.20  꽃이 아름다운 건 뿌리가 튼튼하기 때문에 이동화 신부  32
208 2488호 2018.05.13  중독을 치유하는 그리스도의 사랑 박종주 신부  23
207 2487호 2018.05.06  2018년 성가정 축복미사 가톨릭부산  44
206 2485호 2018.04.22  나의 성소 임정철 바오로  111
205 2484호 2018.04.15  부산가톨릭문인협회 창립 30주년을 맞아 배계선 브루노  39
204 2482호 2018.04.01  ‘사회교리학교’에 초대합니다. 정의평화위원회  57
203 2480호 2018.03.18  음악공부는 간절함이 있어야... - 야간과정 수강생의 고백 임석수 신부  48
202 2478호 2018.03.04  전국 최고의 ‘혼인강좌’ 가톨릭부산  103
201 2477호 2018.02.25  부산교구 순교자 치명 150주년 file 오륜대순교자성지  36
200 2475호 2018.02.11  가톨릭 설 차례(茶禮) 예식 가톨릭부산  77
» 2474호 2018.02.04  영혼을 여는 문, 이콘 그리기 정영란 글라라  58
198 2473호 2018.01.28  ME, 세계 최고의 부부 프로그램 가톨릭부산  86
197 2472호 2018.01.21  중독으로부터 이탈, 새 삶을 위한 일보 전진... 강경림 비비안나  39
196 2471호 2018.01.14  “주님, 저희에게도 기도하는 것을 가르쳐 주십시오.” 이동화 신부  35
195 2461호 2017.11.19  천주교부산교구 학교법인 성모학원 산하 고등학교 file 가톨릭부산  161
194 2459호 2017.11.05  전자·통신 제어 분야 특성화고 대양전자통신고등학교 file 가톨릭부산  53
193 2457호 2017.10.22  십자가의 길 기도 드리러 오세요 최태복 엘리사벳  197
192 2456호 2017.10.15  사회교리학교 - ‘모든 이를 위한 경제정의’에 초대합니다 정의평화위원회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