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주보

  • 주보 표지
  • 공지 및 담화문
  • 특집
  • 강론
  • 마므레의 참나무
  • 누룩
  • 한처음 교구가 시작될 때
  • 환경과 생명
  • 열두광주리
  • 한마음한몸
  • 이달의 도서
  • 이달의 영화
  • 길을 찾는 그대에게
  • 교구소식
  • 2012년 이전 교구소식
  • 알림
  • 이 주간의 축일
  • 읽고 보고 듣고
  • 주일말씀
  • 함께걷는 소공동체
  • 주보 PDF판
  • 소리 주보
  • 화답송 악보
  • 문화의 복음자리
  • 사회의 복음자리
  • 순교의 길을 따라
  • 신천지 바로알기(허구와 실상)
  • 본당의 복음자리
  • 지금 여기
호수 2473호 2018.01.28 
글쓴이 가톨릭부산 
ME, 세계 최고의 부부 프로그램

  ME는 WWME(WorldWide Marriage Encounter)를 줄여서 이르는 말로, 그 명칭이 알려주는 바대로‘전 세계적 부부 프로그램’이다. 현재 57개국에서 동일한 형태로 진행되고 있는 ME 2박 3일은,‘부부가 기적을 이루는 시간’이라고 전 세계에서 증언하고 있다. 1958년 스페인의 칼보 신부가 청소년을 위해 사목하다가, 해당 가정의 부모를 대상으로 ME 프로그램을 착안하여 시작하였다. 이후 1967년 미국 노틀담 대학교에서 실시한 ME에 참석한 갤라거 신부가 부부의 놀라운 변화를 목격하고 미국 가톨릭교회에 보급하기 시작하였다. 한국의 첫 ME는 1976년에 열렸으며, 부산에서는 1981년에 시작하여 2018년 1월까지 총 354차례의 ME가 개최되어, 부부는 물론 성직자와 수도자를 포함하여 현재까지 14,500여 명이 수강하였다.
   ME는 한 차수에 20쌍 내외의 부부들과 지도신부가 2박 3일(금 19시∼일 17시) 동안 함께 머물면서, 부부 대화를 통해 배우자와 진정한 만남의 시간을 갖는다. ME 이후에 부부는 자신을 긍정적으로 바라보면서 배우자와‘대화다운 대화’를 비로소 나누게 된다. 그리하여 배우자의 사랑이 무언지를 새롭게 알아가고,‘부부’라는 이름으로 함께 살아가는 이유를 깨달아 혼인 생활의 참다운 의미를 발견한다.
   ME는 문제부부와 이혼직전 부부를 위한 상담치료 과정이 아니라, 원만한 결혼생활을 하고 있는 부부의 관계성을 더욱 건강하고 아름답게 향상시키는 프로그램이다. 그리고 ME는 종교교육이나 피정이 아니라 순수한 부부 프로그램이기 때문에, 종교와 무관하게 결혼한 지 3년 이상인 부부라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단언컨대, ME는 현존하는 세계 최고의 부부 프로그램이다.

2018년 부산ME 일정
제354차 1/26(금)∼28(일)
제355차 2/23(금)∼25(일)
쇄신주말 3/24(토)∼25(일)
제356차 4/20(금)∼22(일)
제357차 5/18(금)∼20(일)
제358차 6/15(금)∼17(일)
제359차 7/13(금)∼15(일)
제360차 8/24(금)∼26(일)
제361차 10/12(금)∼14(일)
제362차 11/9(금)∼11(일)
제363차 12/7(금)∼9(일)
참가신청 및 문의 : 465-1010, 010-2703-0155
번호 호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200 2475호 2018.02.11  가톨릭 설 차례(茶禮) 예식 가톨릭부산  62
199 2474호 2018.02.04  영혼을 여는 문, 이콘 그리기 정영란 글라라  33
» 2473호 2018.01.28  ME, 세계 최고의 부부 프로그램 가톨릭부산  44
197 2472호 2018.01.21  중독으로부터 이탈, 새 삶을 위한 일보 전진... 강경림 비비안나  32
196 2471호 2018.01.14  “주님, 저희에게도 기도하는 것을 가르쳐 주십시오.” 이동화 신부  26
195 2461호 2017.11.19  천주교부산교구 학교법인 성모학원 산하 고등학교 file 가톨릭부산  118
194 2459호 2017.11.05  전자·통신 제어 분야 특성화고 대양전자통신고등학교 file 가톨릭부산  13
193 2457호 2017.10.22  십자가의 길 기도 드리러 오세요 최태복 엘리사벳  174
192 2456호 2017.10.15  사회교리학교 - ‘모든 이를 위한 경제정의’에 초대합니다 정의평화위원회  14
191 2456호 2017.10.15  복음 전파의 황금어장 손완호 미카엘  36
190 2454호 2017.10.01  한가위 차례(茶禮) 예식 가톨릭부산  24
189 2452호 2017.09.17  순교자 성월을 보내며 전수홍 신부  28
188 2448호 2017.08.20  제6기 사회교리학교를 수료하며 - 금 긋기에 대한 기억 이인경 안젤라  26
187 2446호 2017.08.06  행복한 신앙생활과 내적성화에 도움을 주는 영성심리상담사 과정을 들으면서... 장제원 엘리사벳  26
186 2445호 2017.07.30  『부산가톨릭문학』모두가 함께 하는 공간 김종대 가롤로  13
185 2444호 2017.07.23  첫영성체반과 함께 하면서 장현희 카타리나  19
184 2443호 2017.07.16.  땅에서 배우는 겸손 김성중 베드로  73
183 2437호 2017.06.04  하느님께서 보시기에 참 좋으신 부산가톨릭대학교 사랑담긴 CUP 사회봉사시스템 정인성 프란치스코  34
182 2433호 2017.05.07  노인대학(어르신성경대학) 1년을 마치고 전흥일 스테파노  40
181 2431호 2017.04.23  ‘사회교리학교’에 초대합니다. 정의평화위원회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