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모의 밤" 실시(2)

안락성당 "성모의 밤" 행사가 2020년 5월 14일(목요일)
저녁 7시 30분 미사 후 성전에서 실시되었습니다.
 코로나19 관계로 예년보다 현격히 적은 수의 교우들이었지만
마음만은 그 어느 때보다 더 간절하고 절실한 심정으로 
여러모로 어려운 시기에 성모님의 순명과 겸손의 삶을 본받아
이 어려운 난국을 이겨나갈
굳건한 믿음과 희망의 불을 지피는
은총과 축복의 시간을 함께 하였습니다. 

7.초와 헌금 봉헌
각 단체별 꽃 봉헌 후 신부님의 초 봉헌을 필두로
신자들의 초 봉헌과 특별 헌금 봉헌이 있었습니다.


DSC06430.JPG

DSC06434.JPG

DSC06437.JPG

DSC06442.JPG

DSC06446.JPG

DSC06448.JPG

DSC06460.JPG

DSC06462.JPG

DSC06474.JPG

DSC06478.JPG

DSC06481.JPG

DSC06485.JPG


8. 묵주기도(영광의 신비 5단) 봉헌

DSC06494.JPG

초 봉헌 후 묵주의 기도 5단을 다함께 봉헌하였습니다.

제1단: 세계 평화를 위하여
제2단: 교황님과 성직자를 위하여
제3단: 우리나라를 위하여
제4단: 코로나19의 종식과 환자들을 위하여
제5단: 본당 공동체와 가정을 위하여


DSC06495.JPG

6.jpg

DSC06519.JPG

DSC06595.JPG

DSC06533.JPG

DSC06508.JPG

DSC06552.JPG

4.jpg

5.jpg

DSC06599.JPG

DSC06602.JPG

9.성모님께 드리는 글
묵주기도 후 사목회 부회장 손정희(데레사) 자매가
"성모님께 드리는 글"을 발표하였습니다.

DSC06609.JPG

DSC06621.JPG

 

성모 어머님께 드리는 글

 

사랑하는 성모 어머님께.

오월의 장미 향기 짙어 성모님 은혜 가득한 이 밤,

어머니 어서 오세요.

오늘따라 어머니의 맑고 고운 따스함이 더욱 전해오는 축제의 밤입니다.

우리가 만나서 서로 사랑하는 곳 여기 오셔서

오늘 밤 저희와 함께 기뻐하소서.

순명으로 전 생애를 성부 아버지의 뜻에 일치를 이루신

거룩하신 어머니 은총의 성모님.

제가 가는 삶의 길목에서 짐이 무겁고 힘겨워 할 때

내 사랑하는 내 딸아 내 아들아, 어서 내 손잡고 일어나라하시며

두 손 잡아 일으켜 주시고 우리 가정 지키시는 사랑의 우리 어머니.

 

희망이 없어 캄캄한 어둠 속을 헤매고,

몸이 아파 갈 길 몰라 방황하고 있을 때,

세상 사람 모두가 나를 몰라 주어도

네 아픔을 나에게 가져 오너라하시며

감싸주시고 위로하시는 치유의 어머니.

 

제가 너무 나약하고 무지해서 사소한 시비로도 사랑의 눈이 감겨,

어머니 마음을 아프게 하고

서로에게 고통을 주고받고 상처가 된 여린 마음 달래주신

용서의 어머님께

오늘 밤 작은 소망 하나 드리렵니다.

 

어머니의 부드러운 손길에 눈부신 촛불 밝혀 용서를 청하고

사랑을 고백합니다.

죄송해요 어머니 용서하세요.

어머니를 사랑합니다.

우리는 한 자녀로 영원한 성모님을 사랑합니다.

오늘 밤은 장미꽃 내음 안에 거기 고이 계시옵소서.

어머니!!

저희도 순백한 어머니의 순명과 겸손을 닮아

깊고 깊은 마음 속에 장미꽃 송이송이 엮어다가

예쁜 구유 하나 만들어 사랑의 모범이신 예수님을 모시고

어머니 가신 순명의 길을 따라가게 하소서.

 

어스름 5월 어느날 장미꽃 활짝 핀 성당 길을 걸으며

꽃 속의 성모님을 만나 어머니 품안에 조용히 안겨 보았답니다.

그 품은 너무나 따뜻하고 포근해서

새털처럼 가볍게 하늘을 올라 행복의 꿈을 꾸었답니다.

꿈 속에서 담았던 어머니의 아름답고 온화한 그 향기가

영원토록 제 마음에 남아 살아 숨쉬게 하소서!

순결하신 어머니 인류의 어머니시여.

우리의 작은 공로 하나도 헛되지 않게 보답하시는

은총의 어머니시여!

이 거룩하고 행복한 이 밤

오롯이 아름답고 소박한 기쁨의 꽃송이를 바치나이다.

감미로우시고 아름다우신 하느님의 어머니시여

저희를 위하여 빌으소서!

 

사랑하는 나의 어머니 찬미 영광 받으소서!

성모님을 많이 많이 사랑합니다.

 

당신 어머니 날 성모의 밤~~~

     2020514일 손정희 데레사 드림

10.성모님께 드리는 노래

독창 : 테너 양승엽(야고보)/안락성당 성가대 지휘자. 부산가톨릭음악원 교수
곡명 : 구노(Charles Gounod)의 아베 마리아(Ave Maria)
반주자 : 오임은(엘리사벳)


아베 마리아(1).jpg

DSC06574.JPG

11.성모님께 자기를 바치는 기도  

   이어서 "성모님께 자기를 바치는 기도"를 끝으로
2020년 성모의 밤을 모두 마쳤습니다.
 

DSC06625.JPG

DSC06626.JPG

성모님께 자기를 바치는 기도

천주의 성모 마리아님,
    
저희는 비록 성모님을 모시기에 합당하지 않사오나
    
성모님의 사랑을 굳게 믿으며
    모든 천사와 더불어
    당신을 어머니로 모시는 저희를
    
자애로이 지켜주소서.
저희는 당신 아들 예수님을
    
더욱 충실히 섬기며
    어머니 슬하에 살기로 약속하나이다.
십자가에 높이 달리신 예수님께서는
    
숨을 거두시며
    당신 자신은 성부께 맡기시고
    성모님은 제자에게, 제자는 성모님께 맡기셨나이다.
지극히 거룩하신 어머니,
    
십자가 밑에서 맺어진 모자의 인연으로
    저희를 품에 안아주시고
    온갖 위험과 고통 중에 돌보아 주시며
    저희 죽을 때에 저버리지 마옵소서.
아멘.

 

DSC06627.JPG

DSC06705 - 복사본.JPG

DSC06649.JPG

DSC06650.JPG

DSC06655.JPG

DSC06657.JPG

DSC06658.JPG

DSC06660.JPG

DSC06661.JPG

DSC06643.JPG

DSC06644.JPG



  

 

  • 안락김요한 2020.05.18 22:31
    홍보분과장님이 너무 고생 하십니다.

    믾은 사진 촬영과 세밀한 기사 작성 감사합니다.

  1. "예언자들의 모후 쁘레시디움" 제2000차 주회 실시

  2. 제25회 농민주일 기념 미사 및 관련 행사 실시

  3. 신임 소공동체 봉사자 임명장 수여식

  4. 성서40주간 수료증 수여식

  5.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고리기도회

  6. 성모의 밤 특송(동영상)

  7. 성모의 밤 실시(2)

  8. 성모의 밤 실시(1)

  9. 윤명기(요한 칸시오)주임신부님 부임 및 환영식(2)

  10. 윤명기(요한 칸시오)주임신부님 부임 및 환영식(1)

  11. 윤경철 주임신부님 퇴임 미사 중 총대리 권지호 신부님 강론(동영상)

  12. 윤경철(바오로) 주임신부님 퇴임 감사미사 (동영상)

  13. 윤경철(바오로) 주임신부님 퇴임식(2)

  14. 윤경철(바오로) 주임신부님 퇴임식(1)

  15. 새 전교 수녀님 부임 환영식

  16. 신임 소공동체 봉사자 교육 수료증 전달

  17. 부산교구 425차 꾸르실료 교육 수료

  18. 전교 수녀님 송별식

  19. 사목회 피정 실시(2)

  20. 박상범(요셉) 보좌신부님 송별식 (동영상)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