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연합뉴스 
게재 일자 2019-12-23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이 지난봄 발생한 화재 여파로 올해 성탄 미사를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
대신, 파트리크 쇼베 노트르담 대성당 주임신부가 인근 생제르맹 록스루아 성당에서 크리스마스 이브에 자정 예배를 집전한다.
23일 AFP통신 등에 따르면, 노트르담 대성당이 성탄 예배를 열지 않는 것은 1803년 이후 216년 만이다.
노트르담 대성당은 1789년 프랑스혁명 이후 프랑스 혁명군의 반 가톨릭 정책의 하나로 19세기 초까지 폐쇄된 채 일종의 창고로 쓰였다.
이후에는 제2차 세계대전을 겪으며 나치가 파리를 점령하는 등 프랑스가 풍파를 맞을 때도 성탄 미사를 한 차례도 쉰 적이 없다.
하지만 노트르담 대성당은 지난 4월 15일 발생한 화재로 18세기에 복원한 첨탑과 12세기에 제작한 지붕의 목조 구조물을 잃어버렸다.

연합뉴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69 [가톨릭학교를 찾아서] (27)부산 지산고등학교 file 2023.07.28 525
468 [가톨릭학교를 찾아서] (26)부산 성모여자고등학교 file 2023.07.28 311
467 [가톨릭학교를 찾아서] (25)부산 데레사여자고등학교 file 2023.07.28 237
466 부산교구 울산대리구, 전국 가톨릭 공직가족 피정대회 열어 file 2023.06.15 376
465 [가톨릭학교를 찾아서] (24)부산 대양고등학교 file 2023.06.15 199
464 부산가정법원과 함께한 천주교구 부산교구의 장학증서 수여식 file 2023.06.15 220
463 제38회 대한민국 가톨릭 공직가족 피정대회 file 2023.05.31 131
462 메리놀병원, 천주교 부산교구 노동사목과 의료지원 협약 file 2023.05.31 116
461 천주교 울산대리구 3개 성당에 혈액원, 헌혈 우수참여 감사패 2022.02.28 1854
460 천주교부산교구 울산대리구 ‘1004명 릴레이 헌혈운동’ file 2020.11.18 2987
459 부산 수영본당 ‘베드로 장학회’ file 2020.06.16 3242
458 종이 명패 붙이고 신자들과 마음으로 함께 미사 file 2020.04.02 4855
457 부울경 4년제 취업률 부산가톨릭대 1위 file 2020.01.14 1721
456 부산가톨릭대, 금정구 중·고생 학부모 대상 상담 프로그램 운영 file 2020.01.13 1512
455 교황 “조롱받는 신앙, 가톨릭 변해야” file 2019.12.24 1578
» 화재 노트르담 대성당 올 성탄 미사 진행 않기로 216년 만에 처음 2019.12.24 505
453 천주교 부산교구장 손삼석 주교 “성탄절 참된 뜻은 온전히 자신 내어놓는 사랑의 실천” file 2019.12.19 631
452 에콰도르에서 이 수녀가 사는법 2019.12.12 595
451 경남 울주군에 천주교 순례길 조성 file 2019.12.05 484
450 히로시마 방문 교황, 재일한국인 피폭자 만나 file 2019.11.25 3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