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부산일보 
게재 일자 2019.04.22 / 14면 


교황 "그래도 희망을 잃지 말라"

바티칸 부활절 전야 미사


부산일보_thumbnail_2.png
20일(현지 시간) 프란치스코 교황이 바티칸 성베드로대성당에서 열린 부활절 전야 미사에서
한 남성에게 견진성사(堅振聖事·신앙을 확고히 했음을 증명하는 성사)를 하고 있다.
AFP연합


 
프란치스코 교황이 20일 밤(현지 시간) 바티칸 성베드로대성당에서 집전한 부활절 전야 미사에서 부와 성공 같은 덧없는 것을 위해 살지 말고 하느님을 위해 살라고 독려했다.

AP 통신과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교황은 “희망을 잃지 말라”며 일이 잘 안 풀릴 때 “우리는 용기를 잃고 생명보다 죽음이 강하다고 믿게 된다. 우리는 냉소적이고, 부정적이고 실의에 빠지게 된다”고 말했다.

이어 “죄는 유혹한다. 그것은 쉽고 빠른 것, 번영과 성공을 약속하지만, 그 뒤로 고독과 죽음만 남긴다”고 경고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신자들에게 “부와 커리어, 자만과 쾌락의 화려함보다 진정한 빛인 예수를 선택해야 하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부활절은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을 기념하는 기독교의 축일이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이날 미사에서 8명에게 세례를 줬으며, 세례받은 이들은 이탈리아, 알바니아, 에콰도르, 인도네시아, 페루 출신이다.


 
연합뉴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37 파티마 성모 발현 100주년…부산서도 순회 기도 file 2017.05.22 237
336 추억과 신앙 되새길 실버세대 영화관 개관 file 2019.03.19 235
335 부산 평협, ‘본당 및 성지 순례’ 완주자 인증서·축복장 수여 file 2019.02.15 235
334 "집회 나가지 않아도 마음으로 촛불 든 4900만 생각하라" file 2016.11.26 234
333 한국 천주교 100년만의 참회 "민족의 고통 외면했던 과거 반성" file 2019.02.22 233
332 [동정] 김영규 신부, 한국가톨릭대학총장협의회 회장으로 선출 2017.01.12 233
331 교육관, 피정의 집 축복 부산 김범우순교자성지 file 2017.09.27 232
330 부산가톨릭문인협회, 부산가톨릭문인협회 부산교도소서 ‘주님 사랑 글잔치’ 개최 file 2016.06.29 232
329 [부산 종교지도자 신년대담] 1. 황철수 천주교 부산교구장 file 2016.01.22 231
328 “120년만에 발굴해낸 ‘타케 신부의 선물’ 잘 키워야죠” file 2019.05.31 230
327 [밀양 대참사] 교황 "희생자 안식과 치유 위해 기도" file 2018.02.02 230
326 부산 가톨릭센터 앞, 6월항쟁 30주년 표석 세워 file 2017.11.03 230
325 “17년째 거리 선교로 추억 쌓고 나눔의 기쁨 얻어요” file 2017.09.14 227
324 [새책]「성모님! 할 말 있어요」 file 2017.08.31 227
323 부산교구 성령쇄신봉사회, 2000여 명 참석 교구 대회 2016.04.21 227
322 청춘들의 고뇌 함께하는 천주교 file 2016.09.02 223
321 한국순교자박물관엔 우리나라 천주교 역사·순교자들 발자취 오롯이 file 2019.05.24 222
320 병인 순교 150주년 특별전, 부산 오륜대 한국순교자박물관 2016.09.08 222
319 부산, 한 본당 두 주임 ‘협력사목’ 시대 열다 2015.10.08 221
318 부산 오륜대순교자박물관, 병인년 특별전 도록 발간 file 2017.06.01 2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