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가톨릭평화신문 
게재 일자 2019.03.17 / 15면 
추억과 신앙 되새길 실버세대 영화관 개관

748191_1.0_titleImage_1.jpg

부산가톨릭센터(관장 김현일 신부)가 최근 부산 중구로 센터 1층 소극장을 고쳐 55세 이상 어르신을 위한 전용 영화관 ‘인생극장, 낭만실버영화관’을 개관했다.

부산 최초의 실버세대를 위한 영화관으로 젊은 시절 추억의 한 페이지를 장식한 1950~70년대 고전 명작과 가톨릭을 주제로 한 영화가 주로 상영된다. 관람비도 2000원으로 더 많은 어르신이 찾도록 문턱을 낮췄다. 상영작은 가톨릭센터 누리집(www.bccenter.or.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982년 개관한 가톨릭센터는 ‘복음 선포와 사목 활동의 병행으로 문화적 나눔 공간을 제공한다’는 설립 목적으로 각종 공연, 전시, 교육, 모임 등을 개최해 지역사회에 가톨릭 문화사목 센터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관장 김현일 신부는 “노인 인구가 증가함에 따라 노인사목 복음화 문제를 고민하던 중 낭만실버관을 개관하게 됐다”며 “노인사목 사업의 목적으로 운영하는 낭만 실버관에서 어르신들이 문화적 갈등을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생극장, 낭만실버영화관 정상길(68) 대표는 “부산 최초 실버세대를 위한 영화관이 생겨 이곳을 찾는 어르신들이 큰 행복을 느끼고 있다”며 “1970년대 이후 영화들은 저작권 문제로 상영할 수 없어 아쉬움이 남는다”고 밝혔다. 센터 측은 기타와 아코디언 등 곡 연주가 가능한 어르신들의 재능 기부를 받아 매주 목요일 아침 10시 반 공연을 이어갈 계획이다.

중장년이 대상이다 보니 호불호가 나뉘기도 한다. 인생극장 카페 후기를 통해 “명화는 재탕에 열탕까지 봐도 밥처럼 질리지 않는데 좋은 영화 상영해주셔 너무 감사하다” “너무 오래된 영화 말고 1970년대 이후 영화도 상영해 달라”는 등의 글을 남기고 있다.

어르신들의 반응은 뜨겁다. 상영 날이면 60~80여 명의 어르신이 극장을 찾아 영화를 관람하고 차 한잔의 여유와 담소를 나누는 문화 교류의 장이 되고 있다.


 
백영민 기자  heelen@cpbc.co.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39 천주교 부산교구 사제·부제 서품식 file 2016.01.04 692
438 수녀가 말하는 故 하 안토니모 몬시뇰 "무엇도 사람보다 앞설 수 없다며 노숙자에 옷 벗어주기도" file 2017.10.24 632
437 2017 성탄 대축일 밤 미사 24일 부산가톨릭大에서 file 2017.12.22 625
436 “부산 순교자 8인 얼 깃든 오륜대순교자성지 힐링공간 재단장” file 2018.03.12 615
435 "작은 부활에서 영원한 부활로" file 2018.03.30 596
434 “해외서 도움받은 돈 우리가 가질 수 없어…북에도 지원금 전달되길” file 2018.05.08 594
433 천주교 부산교구, 아파트 부지매각 대금 전액 '이웃나눔' 2017.01.04 592
432 이주노동 신자의 ‘오아시스’ 역할…천주교의 특별한 동행 file 2018.06.25 586
431 본당순례 129곳 한달 만에 완주…“주님과 더 가까이 소통” file 2018.07.16 571
430 [영상]성탄절 성당에 스님들이 왔다? file 2018.12.26 569
429 부산문단 거목, 행동하는 지식인 이규정 작가 별세 file 2018.04.16 552
428 미안하고 고마워요…요한, 씨돌, 용현! file 2019.06.19 549
427 독일출신 ‘달동네 성자’, 빈민구제·교육 한평생 file 2019.01.18 534
426 부산 수영본당 ‘베드로 장학회’ file 2020.06.16 528
425 부산교구 부주임과 보좌신부들, 사목현장 어려움 털어놓다 file 2016.12.14 528
424 사람이 만든 지옥에 천상의 빛을 비춘 사람들 file 2019.10.02 519
423 금정구 천주교 종교투어 추진 file 2019.07.25 509
422 부산교구, ‘한 본당 두 주임’ 협력사목 제도 시행 2015.10.08 505
421 [사제서품] 부산교구 file 2017.12.21 487
420 "제대 꽃꽂이 단순한 장식 아냐…복음·전례의 시각적 표현" file 2017.05.27 4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