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29 04:03

승마

조회 수 22 추천 수 0 댓글 0

승마(乘馬)

 

경쾌하고 산뜻한

리듬까지 겸비한 말(馬)과의 스킨십(SKINSHIP)이다

박자처럼 단순하고

순간처럼 예리한 긴장감과

그 순간을 의식하는 날카로운 예지(叡智)의

유연한 곡예(曲藝)인 것이다

장애물을

거저 있는 모습처럼 탓하지 않는 점프(Jump),

점프의 전체는

비켜가는 솜틀 같은 스침으로 가벼이

횡(橫)광 종(從)을 그려낸다

날렵한 몸짓의 휘어짐이

원의 전체를 망가뜨리지 않는

육감(肉感)과 예감(豫感)의 일치인 것이다

 

도전과 도전의 이미지

그 도전에서 물러설 수 없는 승부

경마(競馬)와의

단 한 치의 벗어남도 있을 수 없는

완벽한 하나로서 다음 동작이 연이어 가

작은 공간에서 곡선처럼 직선을 펼쳐 내는,

거센 저항에 대한 수용될 수 없는,

숨 막히는 속도전인 것이다

 

꽃잎 결 같은 아름다움으로 빛과 윤곽을

향기 같은 강한 전율(戰慄)로 격렬한 사무침을

수많은 관객들과의 긴장된 품으로 그렇게

그렇게 무참히 망가져 가야하는

온몸으로 힘차게 뛰어오르는

그리고 바람처럼 날카롭게 스쳐 비켜가는

아름답고 유희적(遊戱的)인

한 순간과

그 순간을 연모(戀慕)하는 한공간과의 거친 박동(搏動)인 것이다.

 

2014.5.21. 16:00-16: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