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복음묵상
#오늘의복음 
✠ 루카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1,57-66.80
57 엘리사벳은 해산달이 차서 아들을 낳았다.
58 이웃과 친척들은 주님께서 엘리사벳에게 큰 자비를 베푸셨다는 것을 듣고,
그와 함께 기뻐하였다.
59 여드레째 되는 날, 그들은 아기의 할례식에 갔다가
아버지의 이름을 따서 아기를 즈카르야라고 부르려 하였다.
60 그러나 아기 어머니는
“안 됩니다. 요한이라고 불러야 합니다.” 하고 말하였다.
61 그들은 “당신의 친척 가운데에는 그런 이름을 가진 이가 없습니다.” 하며,
62 그 아버지에게 아기의 이름을 무엇이라 하겠느냐고 손짓으로 물었다.
63 즈카르야는 글 쓰는 판을 달라고 하여
‘그의 이름은 요한’이라고 썼다.
그러자 모두 놀라워하였다.
64 그때에 즈카르야는 즉시 입이 열리고 혀가 풀려 말을 하기 시작하면서
하느님을 찬미하였다.
65 그리하여 이웃이 모두 두려움에 휩싸였다.
그리고 이 모든 일이 유다의 온 산악 지방에서 화제가 되었다.
66 소문을 들은 이들은 모두 그것을 마음에 새기며,
“이 아기가 대체 무엇이 될 것인가?” 하고 말하였다.
정녕 주님의 손길이 그를 보살피고 계셨던 것이다.
80 아기는 자라면서 정신도 굳세어졌다.
그리고 그는 이스라엘 백성 앞에 나타날 때까지 광야에서 살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부활 제4주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5.08 6
330 2022년 6월 26일 연중 제13주일 new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26 0
329 민족의 화해와 일치를 위한 기도의 날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25 2
328 지극히 거룩하신 예수 성심 대축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24 3
» 성 요한 세례자 탄생 대축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23 4
326 연중 제12주간 수요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22 2
325 성 알로이시오 곤자가 수도자 기념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21 2
324 연중 제12주간 월요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20 1
323 지극히 거룩하신 그리스도의 성체 성혈 대축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19 3
322 연중 제11주간 토요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18 2
321 연중 제11주간 금요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17 0
320 연중 제11주간 목요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16 1
319 연중 제11주간 수요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15 0
318 연중 제11주간 화요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14 0
317 파도바의 성 안토니오 사제 학자 기념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13 1
316 지극히 거룩하신 삼위일체 대축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12 0
315 성 바르나바 사도 기념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11 1
314 연중 제10주간 금요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10 1
313 연중 제 10주간 목요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09 4
312 연중 제10주간 화요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07 0
311 교회의 어머니 복되신 동정 마리아 기념일 거제동홍보분과배데레사 2022.06.06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