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나눔방
조회 수 32 추천 수 0 댓글 1

저자와만남.jpg


레지오 마리애의 목적

최경용(베드로). 레지오박사, 부산 구포 본당 주임 신부

※ 1947년 하동출생, 1976년 사제서품, 2008년 구포성당 이후 임지는 가야, 동래 성당(2012,10.19-2013.10.16, 그후...??


단체에는 반드시 목적이 있기 마련이다. 레지오 마리애의 목적에는 창설자의 정신이 잘 반영되어 있다. 단원들의 개인 성화와 사도직 활동을 통해 성모님과 교회 사업을 도움으로써 하느님께 영광을 바치는 것이 레지오 마리애의 목적이다. 교본 본문에 보면 “레지오 마리애의 목적은 단원들의 성화(聖化)를 통하여 하느님의 영광을 드러내는 데 있다”고 나와 있다. 이 목적을 달성하기 위한 방법으로서 “단원들은, 교회의 지도에 따라, 뱀의 머리를 바수고 그리스도 왕국을 세우는 성모님과 교회의 사업에 기도와 활동으로 협력한다”(레지오 마리애 교본 27쪽)


문) 레지오 마리애의 우선적인 목적은 무엇인가?

답) 단원들의 개인 성화다. 개인 성화는 우선적인 목적일 뿐 아니라 으뜸가는 실천 방법이다.


문) 레지오 마리애의 궁극적인 목적은 무엇인가?

답) 하느님께 영광을 드리는 것이다.


문) 레지오는 어떤 방법으로 목적을 달성하나?

답) 레지오는 성모님과 교회의 사업에 기도와 활동으로 협력함으로써 목적을 달성한다.


문) 레지오의 목적에서 하느님의 영광은 구체적으로 무엇인가?

답) 단원 자신이 개인 성화를 총하여 구원을 받고, 성모님과 교회 사업에 협력하여 타인도 구원을 받게 하는 것을 말한다. 한마디로, 온 인류의 구원이 하느님의 영광이다.


문) 레지오의 목적에 필수적인 요소는 무엇인가?

답) 기도와 활동이다.


문) 개인 성화는 구원의 필수 요소인가?

답) 그렇다. 예수님은 “사람이 온 세상을 얻고도 제 목숨을 잃으면 무슨 소용이 있겠느냐? 사람이 제 목숨을 무엇과 바꿀 수 있겠느냐?”(마태 16,26)고 말씀 하셨다. ‘어리석은 부자의 비유’(루카 12,16-21)에서 알 수 있듯이 아무리 부유해도 제 목숨을 잃는다면 이 세상의 부귀영화는 아무 소용이 없다.


문) 활동도 개인 성화의 필수 요소인가?

답) 그렇다. 하느님의 은총(기도)과 자신의 노력(활동)으로 개인 성화가 이루어지기 때문이다. 믿음에는 반드시 행동과 활동이 따라야 한다.


문) 성모님과 교회의 사업이란 무엇인가?

답) 복음화 활동과 봉사 활동으로써 “뱀의 머리를 바수고 그리스도 왕국을 세우는 것”이다.


문) 뱀의 머리를 바순다는 말은 무슨 뜻인가?

답) 창세기 3장 15절에서 알 수 있듯이 악의 세력을 물리친다는 뜻이다.


문) 레지오 마리애의 목적을 나무에 비유할 수 있는가?

답) 할 수 있다. 자신의 구원을 위한 개인 성화는 나무의 뿌리고, 활동을 통한 이웃 구원은 나무의 줄기며, 하느님의 영광은 나무의 열매다.


문) 성모님과 교회의 사업에 협력하기 위해 교회의 지도를 따라야만 하는가?

답) 그렇다. 반드시 교회의 승인과 지도를 따라야 한다.


문) 구체적으로 교회 안에서 누구의 승인과 지도를 따라야 하는가?

답) 레지오 마리애의 중앙 평의회인 콘칠리움의 승인과 공인 교본이 명시하는 규정의 범위 안에서, 해당 교구의 교구장과 본당 주임 사제의 지도를 따라야 한다.


(참조: 레지오마리애 교본 27쪽)

레지오마리애훈화집.jpg

  • 대천홍보분과 2019.12.02 09:59
    최경용 신부님...지금은 신부가 아닙니다. 교구 주소록에서 검색되지 않습니다. 다른 어느곳에서 신학박사로서 열정적인 삶을 살고 계실지 모를 일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동합의성' 실현을 위한 제언 (본당 발전을 위한 참고 글) file 대천홍보분과 2019.11.10 70
공지 (공지) 서로 나누고 싶은 내용을 등록해 주세요. 대천홍보분과 2019.04.26 31
63 가톨릭대학교 교회음악대학원 전례강의 팔도강산 2020.01.17 70
62 (01월09일) 오늘의 복음 묵상...살레시오회 양승국 팔도강산 2020.01.09 12
61 통계로 본 한국교회 20년...한국가톨릭사목연구소 file 팔도강산 2020.01.08 4
60 (01월08일) 오늘의 복음 묵상...예수성심시녀회 김연희 팔도강산 2020.01.08 8
59 (메시지) 신앙이 조롱받는 시대에 대응 요청...프란치스코 교황 file 팔도강산 2019.12.30 18
58 (대림 제4주간 화,목) 강론의 되새김.... 대천홍보분과 2019.12.25 9
57 (대림 제3주간 화,목) 강론의 되새김.... 대천홍보분과 2019.12.17 11
56 하수정 클라라-여정30기의 영화감상 수기입니다. file 대천홍보분과 2019.12.14 20
55 (대림 제2주간 화,목) 강론의 되새김.... 대천홍보분과 2019.12.10 22
54 교황 프란치스코님의 가르침...."사제는...." file 대천홍보분과 2019.12.10 25
53 (12월08일) 대림 제2주일, 영성체 예절 특강 대천홍보분과 2019.12.08 24
52 (강좌 내용 요약) 2019년 성탄 판공을 준비하는 고해성사 길잡이 file 대천홍보분과 2019.12.05 98
51 (대림 제1주간 화,목) 강론의 되새김.... 대천홍보분과 2019.12.03 11
» 레지오 마리애의 목적 1 file 대천홍보분과 2019.12.02 32
49 평화를 배우다....평화 건설을 위한 4가지 원리 대천홍보분과 2019.11.30 6
48 구역형제모임을 하고 난 후의 소회 대천홍보분과 2019.11.30 31
47 (연중34주간 화,목) 강론의 되새김.... 대천홍보분과 2019.11.26 15
46 평화를 배우다....평화라는 건물의 네 기둥(박동호 안드레아 신부) file 대천홍보분과 2019.11.23 6
45 제35회 성서주간(연중34주간)을 기다리면서....성경이란! 1 대천홍보분과 2019.11.20 28
44 (연중33주간 화,목) 강론의 되새김.... 대천홍보분과 2019.11.20 1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