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나눔방

오는 주일(11월24일)은 연중34주일, 성서주간입니다.

성서주간은 1985년부터 연중 마지막 주간에 정하고, 하느님의 살아있는 말씀을 통하여 가르치고, 바로잡고, 의롭게 살도록 깨우치는 일을 계몽하고 있습니다. 성서주간은 성서를 더 가까이 하기 위해서 "성서쓰기"로도 자주 행해지기도 하며 마땅히 일상의 양식처럼 읽혀져야 합니다.

※ 티모테오 둘째 서간 3, 16 : "성경은 전부 하느님의 영감으로 쓰인 것으로, 가르치고 꾸짖고 바로잡고 의롭게 살도록 교육하는 데에 유익합니다."

아래에는 가톨릭 사전에서 인용한 "성서(성경)" 의미입니다.

※ 가톨릭사전의 설명도 개정되어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 개신교는 물론이거니와 가톨릭에서도 공동번역본을 사용하지 않습니다.  현재 우리는 "2005년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성서위원회)"에서 발행한 "성경'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성서, 聖書,  Hole Bible

   성서, 혹은 성경이란 하느님이 자기 자신과 인류에 대한 자신의 의지에 관하여 계시한 바를 하느님의 영감을 받은 기록자가 작성한 책들의 집합체로 교회에서 정전(正典, canon)이라 인정한 것들을 말한다. 하느님이 인류 구원을 인간들에게 약속한 계약'이란 의미에서 'Testament'라고도 하며, 이스라엘백성이 하느님과 맺은 '옛 계약'을 뜻하는 구약(Old Testament)과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완전히 새로워진 '새로운 계약'인 신약(New Testament)으로 구분된다. 이 구약과 신약을 합하여 성서(biblos)라고 부른 것은 요한 크리소스토모(Joannes Chrysostomus, 349∼407)가 최초였다.

   구약성서는 천지창조에서 그리스도 이전의 시기에 이르는 기간 동안 하느님이 이스라엘 백성들이게 계시한 바를 집대성한 것으로 인류의 기원, 죄로 인한 인류의 타락, 타락한 인류의 구원을 위한 계획으로서 이스라엘 백성의 선택, 출애급, 모세의 율법, 가나안에의 정착, 이스라엘 왕국의 흥망, 포로기의 이스라엘 백성 등으로, 구약시대 전역사를 통하여 하느님의 구원사업이 어떻게 펼쳐지는가를 예시하고 있다. 신약성서는 예수 그리스도의 길잡이인 세례자 요한, 예수의 탄생과 활동 및 교훈, 그리고 그 뒤를 이은 사도들의 활동, 세상의 종말 등에 관한 기록으로 하느님의 구원사업이 그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새로운 차원으로 승화되었음을 알려주고 있다. 즉 천지창조로부터 시작된 구약의 구세사(救世史)는 신약을 통하여 완성되어 세상의 종말로 나아가게 된다는 점을 성서는 알려주고 있다.

   모세 오경으로부터 시작되는 성서의 원본은 여러 민족의 언어로 번역되고 편집되었는데, 수많은 번역본 가운데 유명한 것으로서는 히브리어의 그리스어 번역본인 '70인역'과 384년 교황 다마소의 명으로 예로니모가 번역한 라틴어 번역본인 불가타(Vulgata)역이 있다. 가톨릭 교회는 이들 번역본 가운데 어떤 것이 신의 영감을 받아서 쓴 성서에 속하는 책인가에 대해서 유권적인 해석을 내려 왔다. 1546년 트리엔트 공의회에서는 "정통신앙을 가진 교부들의 가르침에 따라 구약과 신약의 성서를 경건한 마음으로 존중한다"고 선언하면서 불가타역이 가장 신뢰할 수 있는 번역본이라 하여 46권의 구약성서와 27권의 신약성서를 정전으로 규정하고 나머지는 위경(僞經)이라 하여 배척하였다. 트리엔트 공의회 이후 약4세기 후인 1946년 교황 비오 12세는 회칙 를 통하여 트리엔트 공의회에서 확인한 성서의 정전과 불가타역을 가톨릭 교회의 성서정전목록을 확정하였다. 이에 따르면 구약성서는 창세기, 출애굽기, 레위기, 민수기, 신명기, 여호수아, 판관기, 룻기, 사무엘 상 · 하, 열왕기 상 · 하, 역대기 상 · 하, 에즈라, 느헤미야, 토비트, 유딧, 에스델, 마카베오 상 · 하, 욥기, 시편, 잠언, 전도서, 아가, 지혜서, 집회서, 이사야, 예레미야, 애가, 바룩, 에제키엘, 다니엘, 호세아, 요엘, 아모스, 오바디야, 요나, 미가, 나훔, 하바꾹, 스바니야, 하깨, 즈가리야, 말라기 등 46권이며, 신약성서는 마태오 복음서, 마르코 복음서, 루가 복음서, 요한 복음서, 사도행전, 로마인들에게 보낸 편지, 고린토인들에게 보낸 첫째 편지, 고린토인들에게 보낸 둘째 편지, 갈라디아인들에게 보낸 편지, 골로사이인들에게 보낸 편지, 데살로니카인들에게 보낸 첫째 편지, 데살로니카인들에게 보낸 둘째 편지, 디모테오인들에게 보낸 첫째 편지, 디모테오인들에게 보낸 둘째 편지, 디도에게 보낸 편지, 필레몬에게 보낸 편지, 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 야고보의 편지, 베드로의 첫째 편지, 베드로의 둘째 편지, 요한의 첫째 편지, 요한의 둘째 편지, 요한의 셋째 편지, 유다의 편지, 요한의 묵시록 등 27권이다.

   우리나라 최초의 성서는 1795~1800년경 이가환(李家煥)과 정약종(丁若鍾) 두 사람이 번역한 성서로, 그 사실 여부는 알 수 없고, 기록으로만 남아 있다. 그 뒤 1892~1897년경 4복음서의 일부가 번역되어 ≪셩경직해≫란 서명으로 간행되었고, 1910년에는 불가타역의 4복음서를 번역한 한기근(韓基根, 바오로) 신부의 ≪사사셩경≫이 출판되었다. 한 신부는 또 1922년 ≪종도행전≫(宗徒行傳, 사도행전의 번역서명)을 번역하였고, 신약성서의 나머지 부분은 1941년 덕원 베네딕토 수도원의 실라이허(A. Schleicher) 신부가 모두 번역하여 1971년까지 교회의 공인 역본으로 사용하였다. 그 뒤 교회일치운동의 일환으로 가톨릭과 개신교가 합동으로 성서공동번역에 착수하기로 하여 출간된 ≪공동번역성서≫가 공인 성서로 사용되고 있다.

  • 대천홍보분과 2019.11.22 16:52
    현재 우리의 성경은 2005년,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주교회의 성서위원회'에서 편찬한 것을 사용하고 있다. 공동번역 성경은 가톨릭에서도 그 때부터 사용하지 않는 것으로 확인했다. 그리고 성서위원회에서 가톨릭사전 관계자와 연락하도록 요청했다. 19년이 지난 일이니 서두르라고 했다.

    ※ 한국가톨릭주교회의 성서위원회 전화 : 02-460-763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동합의성' 실현을 위한 제언 (본당 발전을 위한 참고 글) file 대천홍보분과 2019.11.10 70
공지 (공지) 서로 나누고 싶은 내용을 등록해 주세요. 대천홍보분과 2019.04.26 31
63 가톨릭대학교 교회음악대학원 전례강의 팔도강산 2020.01.17 70
62 (01월09일) 오늘의 복음 묵상...살레시오회 양승국 팔도강산 2020.01.09 12
61 통계로 본 한국교회 20년...한국가톨릭사목연구소 file 팔도강산 2020.01.08 4
60 (01월08일) 오늘의 복음 묵상...예수성심시녀회 김연희 팔도강산 2020.01.08 8
59 (메시지) 신앙이 조롱받는 시대에 대응 요청...프란치스코 교황 file 팔도강산 2019.12.30 18
58 (대림 제4주간 화,목) 강론의 되새김.... 대천홍보분과 2019.12.25 9
57 (대림 제3주간 화,목) 강론의 되새김.... 대천홍보분과 2019.12.17 11
56 하수정 클라라-여정30기의 영화감상 수기입니다. file 대천홍보분과 2019.12.14 20
55 (대림 제2주간 화,목) 강론의 되새김.... 대천홍보분과 2019.12.10 22
54 교황 프란치스코님의 가르침...."사제는...." file 대천홍보분과 2019.12.10 25
53 (12월08일) 대림 제2주일, 영성체 예절 특강 대천홍보분과 2019.12.08 24
52 (강좌 내용 요약) 2019년 성탄 판공을 준비하는 고해성사 길잡이 file 대천홍보분과 2019.12.05 98
51 (대림 제1주간 화,목) 강론의 되새김.... 대천홍보분과 2019.12.03 11
50 레지오 마리애의 목적 1 file 대천홍보분과 2019.12.02 32
49 평화를 배우다....평화 건설을 위한 4가지 원리 대천홍보분과 2019.11.30 6
48 구역형제모임을 하고 난 후의 소회 대천홍보분과 2019.11.30 31
47 (연중34주간 화,목) 강론의 되새김.... 대천홍보분과 2019.11.26 15
46 평화를 배우다....평화라는 건물의 네 기둥(박동호 안드레아 신부) file 대천홍보분과 2019.11.23 6
» 제35회 성서주간(연중34주간)을 기다리면서....성경이란! 1 대천홍보분과 2019.11.20 28
44 (연중33주간 화,목) 강론의 되새김.... 대천홍보분과 2019.11.20 1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