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0.08 06:10

우리의 관계는

조회 수 170 추천 수 0 댓글 0
Extra Form
호수 2344호 2015.09.06
글쓴이 이영 아녜스

0906우리의관계는_resize.jpg

 

우리의 관계는

이영 아녜스 / 수필가

어떤 사람이 자신의 아내를‘로또’라 표현하더군요.
또 어떤 이는 친구를 두고‘종합선물세트’라 말하던데
어떤 이유에서건 그런 관계가 참 부러웠습니다.
이렇게 저렇게 관계하는 사람들,
서로에게 선물 같은 존재라면 얼마나 좋겠습니까만
그런 건 바라지도 않습니다.
그저 서로에게 벌칙 같은 존재만 아니라도 그게 어딘가요.


  1. 기도를 하면 file

  2. 부끄럽다, 무릎 file

  3. 나의 사과와 용서 file

  4. 똥파리 한 마리 file

  5. 우리의 관계는 file

  6. 내 마음 하나도 어제 오늘이 다른데 file

  7. 예의상이란 말, 참 어렵더군요. file

  8. 나무 백일홍 file

  9. 기억할게 file

  10. 누굴 탓하랴 file

  11. 매일의 힘 file

  12. 내 이럴 줄 알았지 file

  13. 식사 한 번 같이 하시죠. file

  14. 독에도 있는 유통기한 file

  15. 별일 아닌 것 같지만 file

  16. 새 머리라 흉봤지만 file

  17. 당신의 약점은 file

  18. 당신의 해와 달 file

  19. 놀이가 이야기하는 것들 file

  20. 욕망보다 소망 fil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5 Next
/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