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국제신문 
게재 일자 2019.05.31 / 11면 


부산가톨릭센터, 1987년 6월항쟁의 불씨 다시 당긴 민주화운동 성지


그냥 지나쳐 갈 뻔했다. 부산 중구 대청동 부산가톨릭센터로 들어서기 직전 커다란 ‘돌 주먹’이 있다. 높이 1m의 ‘돌 주먹’ 아래쪽에 ‘독재 타도, 민주헌법 쟁취’란 글씨가 선명하다. 6월 민주항쟁 기념 표석이다.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가 6월 민주항쟁 30주년이던 2017년 10월 세웠다. 부산가톨릭센터가 1987년 6월 항쟁의 중심지였음을 기리기 위해서다.

 
190531_1.png
부산가톨릭센터 앞에 서 있는 6월 민주항쟁 기념 표석.


 
그때로 돌아가자. 1987년 6월 10일 민주헌법쟁취 국민운동본부(국본) 주도의 ‘6·10 박종철 군 고문 살인 은폐 규탄 및 호헌 철폐 국민대회’(6·10 국민대회) 이후 부산과 서울 등 전국에서 연일 가두시위가 벌어졌다. 하지만 국본 지도부의 서울 명동성당 농성이 6월 15일 끝나면서 항쟁은 소강상태에 접어들 조짐을 보였다. 이에 민주헌법쟁취국민운동 부산본부(부산본부)가 나섰다. 부산본부 핵심 지도부가 포함된 시위대는 6월 16일 여느 때처럼 가두시위를 벌이던 중 전경의 진압에 쫓겨 부산가톨릭센터 앞까지 밀려났다. 이때 부산가톨릭센터가 문을 열었다. 부산가톨릭센터 농성의 시작이었다. 학생과 시민, 노동자 등 350여 명은 6월 22일까지 농성을 이어갔다. 농성단은 ‘애국 시민들께 드리는 글’ 등의 성명을 내고 옥상에서 뿌렸다.

부산가톨릭센터 농성은 명동성당 농성을 잇는 항쟁의 새로운 구심점이 됐다. 6월 17일 열린 내외신 기자회견에는 AP AFP 로이터 뉴욕타임스 NHK 아사히신문 등 세계적인 언론사를 포함한 100여 명의 기자가 열띤 취재 경쟁을 벌였다. 농성 기간 천주교회와 국제시장 상인 등 시민들도 지지와 성원을 보냈다. 김밥과 주먹밥 등 음식을 들여보냈고 치약과 랩, 물안경 등 시위용품까지 전달했다. 이런 가운데 6월 22일 농성을 풀고 귀가하던 농성단에 대한 경찰의 폭행 사건이 발생했다. 이에 천주교 부산교구 소속 신부 80명이 가톨릭센터에서 항의 농성에 들어갔고 6월 26일, 28일 가두시위에 나서기도 했다. 이는 시내 중심지의 대규모 가두시위를 다시 촉발하는 역할을 했다.

 
오광수 기자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87 “해외서 도움받은 돈 우리가 가질 수 없어…북에도 지원금 전달되길” file 2018.05.08 545
386 천주교부산교구 나눔실천 사회복지시설 42곳 지원 2018.05.04 259
385 부산문단 거목, 행동하는 지식인 이규정 작가 별세 file 2018.04.16 515
384 "작은 부활에서 영원한 부활로" file 2018.03.30 556
383 사제 수품 50돌 이홍기 몬시뇰 "신앙인들 초심 잃지 않아야" file 2018.03.30 394
382 이홍기 세례자요한 몬시뇰 서품 50주년 축하식 file 2018.03.26 365
381 “부산 순교자 8인 얼 깃든 오륜대순교자성지 힐링공간 재단장” file 2018.03.12 543
380 [포토] ‘군 의문사’ 김훈 중위 20주기 추모미사 file 2018.02.23 335
379 천주교부산교구 '뜻깊은 여정' 떠나요 file 2018.02.02 934
378 [밀양 대참사] 교황 "희생자 안식과 치유 위해 기도" file 2018.02.02 205
377 부산교구 ‘가톨릭부산’ 앱 배포… 교구·본당 홈페이지 간편 접속 2018.01.31 292
376 ‘중독전문가’ 양성하는 부산가대 평생교육원 원장 박종주 신부 file 2018.01.31 223
375 부산교구 평협, 평신도 희년 맞아 「본당순례」 안내서 발간해 본당 배포 file 2018.01.31 163
374 밀양 세종병원 화재참사… 교회도 추모하며 연대의 뜻 전해 file 2018.01.31 92
373 「전례성가 - 화답송」 발간한 임석수 신부 file 2018.01.19 328
372 부산교구 청년사목위, 월보 「띠앗」 2회째 발간 file 2018.01.15 166
371 [동정] 유혜영 부회장, 부산교구 여성연합회 신임 회장으로 선출 file 2018.01.15 250
370 '크리스마스' 큰 빛으로 오신 아기 예수의 의미, 모두가 되새기길… file 2017.12.26 257
369 천주교 부산교구 24·25일 주님 성탄 대축일 미사 2017.12.26 211
368 수다 떠는 신부들…신앙 눈높이 맞춘 소통의 입담 file 2017.12.26 6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