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평화신문 
게재 일자 2015. 10. 18발행 [1335호] 
[사도직 현장에서] 순교자와 증거자
 
전수홍 신부(부산교구 오륜대순교자성지 담당)


순교의 교회법적 의미는 ‘그리스도를 믿는 신앙을 위해서 또는 하느님을 향한 덕행을 위해 자진해서 죽음을 받아들이는 것’이라고 정의할 수 있다. 순교자로 확인되려면 △박해자를 밝혀야 하고 △박해자가 신앙의 증오를 어떻게 가졌는지 △신앙인이 어떻게 신앙을 증언했는지 △신앙인이 어떻게 죽었는지(참수형, 총살형, 독극물형, 전기 충격 등)를 밝혀야 한다.

그리고 중요한 것은 순교자의 영웅적인 성덕 평판(생애와 활동, 순교와 그 표징들)이 따라야 한다. 따라서 교회는 무명의 순교자들을 시성하지 않는다. 이러한 교회법적 요건을 갖출 때 순교자는 복자 반열에 오를 요건이 갖추어지는 것이다.

한편 증거자는 순교는 하지 않았으나 박해에 굴하지 않고 신앙을 용감하게 지킨 사람으로서 복자 반열에 오르기 위해서는 먼저 ‘삶의 성성(聖性)’, 곧 ‘영웅적인 덕’의 확인이 요구된다. ‘신ㆍ망ㆍ애’와 같은 향주삼덕이나 지혜, 정의, 절제, 용기와 같은 사추덕 그리고 교만, 인색, 음욕, 분노, 질투, 탐욕, 나태와 같은 칠죄종을 극복하는 칠극 같은 것이 ‘삶의 성성’에 해당된다고 하겠다.

또한 증거자의 뛰어난 성덕에 영웅적인 평판도 따라야 한다. 그리고 증거자들에게 또 하나의 중요한 시복 요건은 초자연적인 기적이 따라야 한다는 것이다. 시복을 위한 기적 심사는 주로 치유와 관련된 기적이 대부분이다. 그리고 기적으로 확인되려면 목격 증인과 보조 증인의 도움이 있어야 하며 신학자들만이 아니라 의학자들의 판정도 따라야 한다. 오늘날 시복 요건으로는 하나의 기적 확인을 요구하고 있다.

그러나 순교자의 경우는 기적 심사가 관면된다는 점이 큰 차이라고 할 수 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97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예수님 위에 머무르신 성령 file 2017.01.11 61
396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나에게 주어진 성령의 은사는 file 2016.05.13 62
395 그윽한 커피향 속 깊어지는 공동체 신앙 file 2016.04.06 63
394 혼인의 고귀함 전하는 혼인 전문 성당 짓는다 file 2016.06.02 64
393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5> 미디어의 중요성 2016.06.13 64
392 본당 수호 성인 유해 모시고 나눔 실천 다짐 file 2016.06.17 65
391 [사회교리 아카데미] 권리이자 의무로서의 참여 file 2016.08.17 65
390 교황 사랑의 메시지, 가슴에 다시 새긴다 2015.10.04 67
389 [독자기자석] 부산 구봉본당, ‘상아보탑’ 쁘레시디움 2500차 주회 file 2015.11.27 67
388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바오로 사도처럼 기쁜 마음으로 복음 선포를 file 2016.06.01 67
387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참된 임금 file 2016.11.16 67
386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3> 찬미받으소서 2016.04.11 68
385 안대 쓰고 ‘희망의 눈’ 떠보아요...특별한 영화 관람 이벤트 호응 file 2017.05.12 68
384 ‘하느님의 종’ 조제프 뷜토 신부 후손들, 선조 발자취 찾아 한국 방문 file 2016.05.06 69
383 울산가톨릭시각장애인선교회 설립 20주년 file 2016.06.23 69
382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너희도 서로 사랑하여라” 2016.04.20 70
381 전국 교구 홍보 담당자 연수 성황 file 2016.06.02 70
380 부산교구, 자선 아파트 부지매각 보상금 사용 공지 2017.12.01 70
379 [복음생각] 깨어 준비하자 / 염철호 신부 2015.11.27 71
378 [포토뉴스] 이웃돕기 성금 및 영·유아복 전달 file 2016.02.15 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