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부산일보 
게재 일자 2017.08.23 
부산가톨릭대, 제2회 프란치스코 봉사캠프 참가
 
20170823000036_0.jpg


 

부산가톨릭대(총장 김영규 신부) 총장 및 직원, 학생 등 6명은 지난 16일부터 23일까지 약 1주일간 일본 나가사키 현지서 봉사활동을 펼치는 '제2회 프란치스코 봉사캠프'에 참가했다.

이번 캠프는 한국가톨릭계대학총장협의회(회장 김영규 부산가톨릭대 총장) 주관, 일본 성마리아학원대학 후원 하에 열렸으며, 부산가톨릭대를 비롯해 한국 9개 대학, 일본 9개 대학, 대만 웬자오대학, 태국 세이트루이스대학 등의 총장, 직원, 학생 등 약 90여명이 참가했다. 또한 교황청 사비오 혼 인류복음화성 대주교와 나가사키교구의 타카미 대주교도 참석해 참가자들을 격려했다.

프란치스코 봉사캠프는 지난 2014년 한국을 방문한 프란치스코 교황의 '더 낮은 곳을 향해 교회 밖으로 나가라'라는 메시지를 실천하기 위해 2016년 한국가톨릭계대학총장협의회 주관으로 한국서 1회 캠프를 개최했으며, 2018년에는 대만서 3회 캠프를 개최할 예정이다.

 

디지털미디어본부 news@busan.com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64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회개의 삶 file 2016.12.01 96
263 "집회 나가지 않아도 마음으로 촛불 든 4900만 생각하라" file 2016.11.26 227
262 성경·성체성사 통해 하느님께 더 가까이! 2016.11.24 74
261 암송 대회·성경 필사 전시 등 펼쳐 file 2016.11.24 104
260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늘 깨어 있어라 file 2016.11.23 93
259 손삼석 주교 성서주간 담화 2016.11.16 83
258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참된 임금 file 2016.11.16 58
257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10> 모든 것보다 소중한 한 사람의 생명 file 2016.11.14 136
256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늘 깨어 준비하는 삶 file 2016.11.09 75
255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죽음 그리고 부활 file 2016.11.02 107
254 알면 알수록 깊어지는 성모신심 file 2016.10.27 172
253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한없이 자비로우신 하느님 file 2016.10.26 94
252 300여 명 사제 양성의 비결은 ‘열린 교육’ 2016.10.20 248
251 고령화 시대 맞은 교회… 새로운 복음 선포 방법은? file 2016.10.20 122
250 [치유의 빛 은사의 빛 스테인드 글라스] 36. 부산가톨릭대학교 신학대 성당 스테인드글라스 file 2016.10.20 158
249 부산 노인대학연합회 ‘노인대학 봉사자의 날’ file 2016.10.19 151
248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전교’는 우리의 사명 file 2016.10.19 38
247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9> 참평화가 흐르는 채널인 우리 file 2016.10.17 112
246 [독자기자석] 부산 성지성당 ‘다락방의 성모’ 쁘레시디움 2000차 주회 file 2016.10.12 312
245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우리의 고통을 외면하지 않으신다 file 2016.10.12 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