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가톨릭신문 
게재 일자 3034호 2017.03.05 23면 

[사설] 부산교구 ‘성당홈’… 복음화 활황 기대

부산교구가 본당에서 손쉽게 성당 홈페이지를 만들 수 있도록 도와주는 도구인 ‘성당홈’을 전국 교구 최초로 개발해 보급에 나섰다. 교구 전산홍보국이 1년이 넘는 기획과 고심 끝에 만들어낸 성과물이다.

사실 각 본당들이 저마다 홈페이지를 운영하고는 있지만 사정상 관리가 제대로 되지 않는 경우가 많다. 이 때문에 포털사이트에서 제공하는 ‘블로그’를 활용하기도 하지만 개인용도에 특화돼 있어 본당 복음화에 적극 활용하기에는 여러 가지 제한이 있다.

부산교구 성당홈은 본당이 간편하게 홈페이지를 운영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기본적인 게시판 관리 기능 등만 익히면 본당 신자 누구나 홈페이지를 관리할 수 있다고 한다. 홈페이지 관리 비용과 인력 문제를 겪었던 본당들이라면 매우 반가울 일이다.

야외에서 스마트폰으로 접속하더라도 작은 화면에 맞춰진 깔끔한 디자인으로 편리성을 더했다. 특히 ‘모바일 시대’에 맞춰 사용이 편리한 성당 홈페이지가 생긴다는 것은 본당 복음화에 큰 도움이 된다. 신자들이 모바일 메신저를 통해 실시간으로 본당에서 일어나는 일을 주고받을 수 있고 다양한 교회 정보도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성당홈이 본당 내 신앙생활을 돕는 좋은 도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교구는 올해 교구 사목지침으로 ‘본당 복음화의 해’를 선언한 바 있다. 성당홈은 교구가 직접 나서 각 본당 복음화를 위해 어떤 것이 필요한 지 면밀히 파악한 결과물이라 할 것이다. 벌써 31개 본당과 기관 단체들이 성당홈을 활용해 복음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한다. 막연한 활동방향 제시에만 그치지 않고, 본당들이 함께 나서 구체적으로 실천할 수 있도록 장을 마련한 부산교구의 세심한 배려에 박수를 보낸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97 봄꽃 핀 부산교구청 file 2017.02.28 350
396 [독자기자석] 부산 성지성당 ‘다락방의 성모’ 쁘레시디움 2000차 주회 file 2016.10.12 345
395 부산 새 사제 6명 배출 file 2017.01.05 344
394 부산 안젤리카 그레고리오 합창단 ‘성주간 전례1’ 발매 file 2016.08.17 342
» [사설] 부산교구 ‘성당홈’… 복음화 활황 기대 2017.02.28 337
392 [부음] 하 안토니오 몬시뇰, 한반도 평화와 가난한 이웃 위해 헌신한 벽안의 사제 file 2017.10.20 334
391 [사제서품식] 부산교구 (6명) file 2016.12.22 334
390 조선 천주교도 아픔 기리며… ‘기해:1839’ file 2019.09.16 333
389 ‘톤즈문화공원’ 마지막 퍼즐, 이태석 기념관 내달 준공 file 2019.08.16 333
388 청소년사목 탐방 (6) 부산교구 - 청소년사목국장 김대성 신부 file 2017.06.01 332
387 부산교구 ‘가톨릭부산’ 앱 배포… 교구·본당 홈페이지 간편 접속 2018.01.31 327
386 부산 레지아, 청년 쁘레시디움 활성화 나서 2016.02.12 325
385 [영원한 안식을 누리소서] 부산교구 방주섭 신부 2016.07.28 321
384 KNN TV 방송 마음의 산책 - 김준한 신부 강연(시대와 착각) 2017.02.28 320
383 "천주교 부산교구 60년…더 깊은 영성 공동체로 거듭나겠다" file 2017.07.17 318
382 소곤소곤 장재봉 신부의 성경에세이 「저, 다윗이에요」 file 2017.11.16 316
381 [저자와의 만남] 성경통독 안내서 「말씀 온돌에서 아흐레 지지기」 펴낸 장재봉 신부 2015.10.04 315
380 故 김수환 추기경, 교황청 '선교 모범' 증인으로 선정 file 2019.04.23 314
379 부산 전례 봉사자들, 새 미사 경본 ‘열공’ file 2017.11.23 312
378 영화 ‘성 바오로’로 전하는 사도의 생애 부산 가톨릭센터 일일 영화 피정, 29일 2016.06.23 3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