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가톨릭신문 
게재 일자 3013호 2016.10.02 21면 

설립 25주년 맞은 부산가톨릭대 신학대학장 홍경완 신부

“시대 요구하는 사제 양성… ‘열린 교육’이 비결”

자율과 소통의 인성교육으로 25년 만에 296명 사제 배출
 기념행사에 많은 참여 부탁

275000_5939_1.jpg


“25년 만에 교구와 수도사제를 300명 가까운 296명 길러냈다는 사실만으로 자부심을 갖기에 충분합니다. 사제를 양성할 수 있도록 이끌어주신 하느님 은총에 감사드립니다. 특히 이만큼 열매 맺을 수 있었던 것은 물심양면으로 도와주시고 기도해주신 부산·마산교구민들 덕분입니다.”

올해 설립 25주년을 맞은 부산가톨릭대학교 신학대학(이하 부산 신학대) 학장 홍경완 신부는 자유롭고 열린 분위기 속에서 이뤄지는 ‘열린 교육’이 부산 신학대의 자랑거리라고 말한다.

“진리와 사랑, 봉사라는 이념 아래 교회와 국가, 인류 사회에 봉사할 수 있는 성직자를 양성하는 데 교육목적이 있습니다. 무엇보다 신학생들이 스스로를 돌아보고 참된 가치를 선택할 수 있도록 돕는 인성교육에 중점을 두고 있습니다.”

부산 신학대는 인성교육 차원에서 매년 ‘테마기행’을 마련하고 있다. 선후배가 6~7명씩 팀을 구성해 3박4일 동안 신학교 울타리 너머 세상을 배우는 시간이다. 이외에도 4학년을 마친 신학생들에게 1년간 구체적 삶의 현장을 체험하는 기회를 주고 있다. 신학교와 현장 사이의 간극을 줄이고, 사제직무가 다름 아닌 예수 그리스도의 길을 따르는 ‘사랑의 직무’임을 깨닫도록 하기 위해서다.

“신학교 교육을 떠올릴 때 폐쇄성과 엄한 규율을 떠올리기 십상이지만, 실상은 그렇지 않습니다. 이 불통의 시대에 자율과 소통만이 그리스도의 참된 가치를 펼쳐낼 수 있습니다.”

또한 신학생들이 시대의 징표를 복음의 빛으로 해석할 수 있도록 교회의 전통적 가르침과 함께 새로운 신학 동향을 고려한 세미나 개설에도 힘쓰고 있다.

부산 신학대는 설립 25주년을 기념하고자 10월 3~8일 졸업생 모교 방문 행사와 기념미사, 학술 심포지엄 등을 준비하고 있다. 특히 고령화를 주제로 한 심포지엄이 눈길을 끈다.

“이곳에서 양성될 사제들이 사목현장에서 부딪히게 될 현실적 문제를 함께 고민하는 시간이 필요하다는 의견에서 준비된 학술 심포지엄입니다. 전국에서 가장 노인인구가 많은 지역이 부산교구 관할이라는 현실인식도 있었죠. 고령화되는 우리 사회의 모습을 좀 더 가까이에서 지켜보고 사목적 대안을 찾아보려는 시도라고 할 수 있습니다. 누구든지 오셔서 함께 머리를 맞대면 좋겠습니다.”


우세민 기자 semin@catimes.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19 화재도 막을 수 없는 856년의 역사 - 노트르담 대성당의 발자취 file 2019.04.23 467
418 사제 수품 50돌 이홍기 몬시뇰 "신앙인들 초심 잃지 않아야" file 2018.03.30 467
417 일본 가톨릭주교 “한일관계 복원해야” 담화 file 2019.08.16 466
416 '우암동 달동네의 성자' 하 안토니오 몬시뇰 신부, 숙환으로 선종 file 2017.10.20 464
415 [위령성월 특집] 부산교구 ‘하늘공원’서 삶과 죽음을 묵상하다 file 2017.11.03 462
414 천주교 부산교구장 손삼석 주교 “성탄절 참된 뜻은 온전히 자신 내어놓는 사랑의 실천” file 2019.12.19 460
413 부산교구 신부 한자리에 모인 날, 평범한 기름은 1년치 성유로 거듭났다 file 2016.03.26 459
412 문재인 대통령 “나의 행복이 모두의 행복 되길” file 2018.12.26 456
411 부산 지산고 다목적강당 축복 2015.10.15 444
410 부산 가정본당, 피로연·신혼여행까지 지원하는 ‘무료 혼인미사’ file 2019.03.18 441
409 부산 메리놀병원, 호스피스 완화의료센터 축복 file 2016.07.11 437
408 헬멧 쓴 노트르담 사제들 file 2019.06.18 430
407 부산교구 주보 2500호 맞아 file 2018.08.02 428
406 '영혼의 소리' 교황청 시스티나 합창단 부산 첫 공연 file 2017.06.30 428
405 이홍기 세례자요한 몬시뇰 서품 50주년 축하식 file 2018.03.26 419
404 성모울타리 공동체, ‘말씀과 찬양…’ 피정 2015.11.27 419
403 [4차 산업혁명 시대, 대학의 길] 14. 부산가톨릭대 김영규 총장 file 2018.06.21 418
402 「전례성가 - 화답송」 발간한 임석수 신부 file 2018.01.19 412
401 부산교구 124개 성당 순례 첫 완주자 지체장애인 김규인씨 file 2018.06.20 411
400 ‘톤즈문화공원’ 마지막 퍼즐, 이태석 기념관 내달 준공 file 2019.08.16 4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