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한겨레 
게재 일자 2019.05.20 / 23면 
농촌발전·교육사업 매진…프랑스인 두봉 주교 ‘올해의 이민자상’


190521.png

 
한국의 농촌발전 사업과 교육사업에 기여한 공로로 프랑스인 선교사인 두봉 르네 마리 알베르 주교(90)가 제12회 ‘세계인의 날’ 기념 ‘올해의 이민자상’(대통령 표창)을 받는다.

법무부는 20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아트홀에서 ‘세계인의 날’ 기념식을 열어 대통령표창 3명, 국무총리표창 7명 등 총 17명에게 상을 수여한다고 19일 밝혔다.

‘올해의 이민자 상’을 받게 된 두봉 주교는 1954년 26살의 나이로 한국에 입국한 후 1969년부터 1990년까지 경북 안동교구 초대 교구장을 지내며 농촌발전 사업과 교육·의료구호사업 등에 매진해왔다. 두봉 주교는 1969년 안동시에 상지여자전문학교(현 카톨릭상지대학교)를, 72년에는 상주시에 상지여자중고등학교를 설립하는 등 농촌 지역 자녀들에게 균등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힘써왔다. 또 74년에는 한센병 환자들을 위해 ‘다미안 피부과의원’을 개원해 한센병 치료와 조기발견에도 기여했다.

함께 대통령표창을 받게 된 이은하 성동외국인근로자센터 사무국장은 2001년부터 성동외국인근로자센터에 근무하면서 외국인 노동자들의 임금체불이나 산업재해 등에 대한 상담활동을 해왔다. 2014년부터 외국인 소비자를 위해 외국인 전용 소비자 상담전화를 운영해온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도 이번에 단체 자격으로 대통령 표창을 받게 됐다.

‘세계인의 날’은 국민과 재한외국인이 서로의 문화와 전통을 존중한다는 취지로 지정된 법정기념일로 지난 2008년부터 매년 5월 20일에 기념식을 열고 있다.


 
임재우 기자 abbado@hani.co.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67 부산가톨릭대·부산외대·영산대도 연합대학 구축 file 2017.02.15 153
266 뜨끈한 말씀의 온돌에서 몸 지지다 보면 어느새 성경 통독 2015.10.22 152
265 부산 오륜대 한국순교자박물관, 병인년 순교 150주년 기념 특별전 2016.08.31 151
264 어둠 속 희망 찾기 '부활' 참뜻 새긴다 file 2016.03.25 150
263 [새성전 봉헌] 부산교구 범서본당, 11일 file 2016.12.09 149
262 부산 장재봉 신부, 「소곤소곤 이런 질문 해도 되나요?」 내 file 2016.05.13 149
261 부산 성지 봉사자 52명 탄생 2015.11.27 148
260 [내 마음의 북녘 본당] 신학교 폐쇄 후 인민군 징집, 1·4후퇴 때 월남 2016.06.17 145
259 부산가톨릭대, 장애인 행사에 8년 연속 '지속봉사 실천' file 2019.06.12 144
258 부산교구 주보 ‘가톨릭부산’, ‘세대 간 소통 특집’ 눈길 file 2019.03.06 143
257 부산교구 청소년 신앙축제 성황… 14개 팀 성가 경연 2017.08.22 143
256 국내 첫 '혼인전문성당' 부산에 건립된다 2016.05.26 143
255 [복음생각] “보지 않고도 믿는 사람은 행복하다” / 염철호 신부 file 2016.03.31 142
254 부산 ‘평신도 희년 맞이 평신도 아카데미’ file 2018.06.20 141
253 부산 망미본당, 12월 6일 ‘헨델의 메시아’ 전곡 공연 2015.11.27 141
» 농촌발전·교육사업 매진…프랑스인 두봉 주교 ‘올해의 이민자상’ file 2019.05.21 140
251 “한국 평신도 희년 맞아 교구 본당순례 나설겁니다” file 2017.12.01 140
250 부산가톨릭대학교, 부산지역 사회복지기관과 자매결연 봉사협약 2017.02.10 140
249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의인은 성실함으로 산다” file 2016.09.28 140
248 창문 뚫고 들어오는 '성탄빛' file 2015.12.28 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