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평화신문 
게재 일자 1363호 2016.05.08. 

오순절평화의마을 ‘희망의 집’ 축복
남녀 노숙인 위한 생활관 2동 낙후된 시설 안정 강화 재건축

633809_1_0_titleImage_1.png

▲ 경남 밀양 오순절평화의마을 희망의 집 축복식에서 부산교구장 황철수(가운데) 주교와

박기흠(황 주교 왼쪽) 신부 등 관계자들이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백슬기 기자 

 

사회복지법인 오순절평화의마을(대표이사 박기흠 신부) 노숙인들에게 희망을 주는 새 보금자리가 마련됐다.

오순절평화의마을은 4월 28일 경남 밀양시 삼랑진읍 삼랑진로 453 현지에서 교구장 황철수 주교 주례로 노숙인 생활관 ‘희망의 집’ 축복식을 거행했다. 축복식에는 노숙인과 장애인, 사제단, 후원회원 등 400여 명이 자리해 기쁨을 나눴다.

희망의 집은 4층 규모로 남자 생활관ㆍ가족 식당 등이 있는 A동과 사무실ㆍ다목적실ㆍ여자 생활관 등이 있는 B동 등 총 2동에 노숙인들에게 필요한 시설을 마련했다. 특히 장애를 가진 노숙인이 많은 점을 고려해 장애인 보조 시설물 등을 보충했다.

황 주교는 강론에서 “새로 지어진 희망의 집은 주님의 치유 정신과 사람을 생각하는 마음이 잘 담긴 곳”이라면서 “우리 사회가 주님 사랑의 정신을 함께 발휘하고 있다는 것을 희망의 집이 증명해주고 있다”고 의미를 설명했다.

박기흠 신부는 “설립 30주년에 새 집을 마련하게 돼 매우 의미 있다”면서 “생활자들의 집이지만 동시에 가난하게 사셨던 예수님의 집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 “공간이 부족해 입주를 기다리던 김해, 부산 등지의 130여 명이 5월 내로 들어올 수 있을 것 같다”며 “부모님이 돌아가시고 나면 노숙인이 될 수밖에 없는 장애인분들도 입주할 수 있도록 힘써 나가겠다”고 밝혔다.

백슬기 기자 jdarc@pbc.co.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80 [사회교리 아카데미] 시민사회와 국가 2015.11.05 124
279 나와 세상을 바꾸는 삶의 신비 자비 慈悲 file 2015.12.18 124
278 기초공동체 복음화에 앞장서는 부산교구 양산본당 file 2016.06.29 124
277 [복음생각] 부족함 고백하는 겸손한 종 / 염철호 신부 2016.02.04 125
276 부산 장유대청본당 다문화 한글교실 file 2016.04.27 125
275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성모님 승천은 ‘희망’의 표지 file 2016.08.10 125
274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9> 참평화가 흐르는 채널인 우리 file 2016.10.17 125
273 부산PBC 가톨릭성가제 24일 개최 2015.10.16 126
272 [독자기자석] 부산 메리놀병원, 세계병자의 날 행사 개최 file 2016.03.04 126
271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16> 대통령 선거 file 2017.05.08 126
270 [복음생각] 언제나 예수님처럼 / 염철호 신부 file 2016.01.09 127
269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하느님께서 우리와 함께 계신다 file 2016.12.14 127
268 뮤지컬 사도 베드로 ‘찾아가는 공연’ 호응 file 2017.05.27 127
267 천주교 부산교구, 코로나 성금 5000만원 file 2020.04.01 127
266 [사회교리 아카데미] 반대받는 표징 2015.10.20 128
265 '기초공동체 복음화'로 신자 유대 강화한다 file 2015.12.08 128
264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1> 세상 속의 그리스도인 file 2016.02.16 128
263 교황 日피폭지서 "핵무기 폐기에 모든 사람, 국가 참가해야" file 2019.11.25 128
262 [복음생각] 십자가의 길을 따라 나서며 / 염철호 신부 file 2016.02.04 130
261 [영원한 안식을 누리소서] 부산교구 원로사목자 제찬규 시메온 신부 file 2016.05.19 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