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가톨릭신문 
게재 일자 2992호 2016.05.01. 5면 

부산 장유대청본당 다문화 한글교실

1대1 한글수업으로 이주민 위한 사랑 실천
신자들 자발적으로 나서 4년째 운영

272818_620_1.jpg

장유대청본당 다문화 한글교실에서 변상순씨(오른쪽)가 중국인 통옌씨와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변상순씨 제공

 

부산교구 장유대청본당(주임 오종섭 신부)은 4년째 다문화 한글교실을 운영, 지역 이주민들을 위한 사랑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책임봉사자 변상순(로마나)씨를 비롯한 본당 신자들은 매주 화요일 오전 10시~11시30분 성당에서 외국인 노동자와 결혼이주여성들을 대상으로 1대1 한글수업을 진행한다. 한글뿐 아니라 한국 문화도 가르치는 등 이주민들이 타지 생활에서 어려움이 없도록 다양한 도움을 주고 있다.

다문화 한글교실은 2011년 겨울 본당에서 영세한 우즈베키스탄인 라우라씨가 한글을 배우고 싶다고 요청한 것이 계기가 됐다. “외국인도 똑같은 우리 이웃”이라며 신자들이 자발적으로 준비를 했고, 라우라씨가 동료 외국인들을 데려오면서 2012년 2월 다문화 한글교실 첫 수업이 시작됐다. 현재 학생은 중국인 통옌(43)씨뿐이지만 얼마 전까지만 해도 10명 정도의 외국인이 참여했다.

변상순씨는 “일자리와 결혼 등을 이유로 지역 내 2000여 명의 외국인들이 살고 있다”며 “어떻게 해서라도 그들을 돕고 함께하고 싶다는 신자들 뜻이 모여 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변씨는 또 “인근 개신교회만 해도 외국인들을 위한 별도의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며 “가톨릭교회가 좀 더 그들에게 관심 갖고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우세민 기자 semin@catimes.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80 기초공동체 복음화에 앞장서는 부산교구 양산본당 file 2016.06.29 124
279 청소년 신앙 잡지 ‘꿈’ 10돌 맞아 계간지로 file 2017.03.24 124
278 [복음생각] 부족함 고백하는 겸손한 종 / 염철호 신부 2016.02.04 125
» 부산 장유대청본당 다문화 한글교실 file 2016.04.27 125
276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성모님 승천은 ‘희망’의 표지 file 2016.08.10 125
275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9> 참평화가 흐르는 채널인 우리 file 2016.10.17 125
274 부산PBC 가톨릭성가제 24일 개최 2015.10.16 126
273 [독자기자석] 부산 메리놀병원, 세계병자의 날 행사 개최 file 2016.03.04 126
272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16> 대통령 선거 file 2017.05.08 126
271 [복음생각] 언제나 예수님처럼 / 염철호 신부 file 2016.01.09 127
270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하느님께서 우리와 함께 계신다 file 2016.12.14 127
269 뮤지컬 사도 베드로 ‘찾아가는 공연’ 호응 file 2017.05.27 127
268 [사회교리 아카데미] 반대받는 표징 2015.10.20 128
267 '기초공동체 복음화'로 신자 유대 강화한다 file 2015.12.08 128
266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1> 세상 속의 그리스도인 file 2016.02.16 128
265 부산 레지오 마리애 26꼬미시움, ‘10학점 이수제’ 운영 file 2016.07.20 130
264 교황 日피폭지서 "핵무기 폐기에 모든 사람, 국가 참가해야" file 2019.11.25 130
263 [복음생각] 십자가의 길을 따라 나서며 / 염철호 신부 file 2016.02.04 131
262 [영원한 안식을 누리소서] 부산교구 원로사목자 제찬규 시메온 신부 file 2016.05.19 131
261 부산, 아파트 토지 보상금 전액 30억 원 가난한 이웃 위해 사용 2017.01.05 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