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가톨릭신문 
게재 일자 3009호 2016.08.28 6면 

부산교구 신학생 39명 전원, 가톨릭 농민회 언양·밀양분회서 농촌 체험

“나 아닌 남을 위해 살아가는 정신 배웠습니다”

전체 연수과정 직접 준비
3박4일간 농민들 일손 도와
 일과후 토론 시간 갖기도

274527_4915_1.jpg

부산교구 신학생들이 8월 19일 가톨릭농민회 언양분회에서 벼농사 일손을 돕고 있다.

뜨거운 뙤약볕에도 아랑곳 않고 젊은이들이 열심히 농사일을 하고 있다. 흐르는 땀방울에도 그저 즐겁기만 하다. “땀 흘리는 것이 이렇게 기분 좋은 일인지 몰랐습니다!” 8월 17~20일 3박4일간 경남 언양과 밀양에서 생태 농촌 체험 연수에 나선 이들은 부산교구 신학생들이다.

1학년부터 부제반까지, 39명의 부산교구 신학생 전원은 부산교구 우리농촌살리기운동본부(담당 김인한 신부, 이하 우리농)와 함께 연수를 진행했다. 부산교구 신학생들이 농촌 체험에 나선 것은 20여 년 만이며, 일부가 아닌 전체가 참여한 것은 처음이다.

이번 연수는 부산교구 신학생들이 스스로 기획하고 2달여 동안 직접 준비에 나서 의미를 더 한다. 신학생들은 두 그룹으로 나눠 부산교구 가톨릭 농민회 언양분회와 밀양분회에서 각각 활동했다. 농약 없이 생명농법으로 농사짓는 농민들의 삶에 집중하며 아침부터 저녁까지 땀 흘리며 일했다.

또 스스로 생명의 밥상을 차리고 일회용품 사용을 자제하면서 친환경적 생활을 경험했다. 매일 일과를 마친 뒤에는 ‘왜 농민들과 유대 해야 하는가’, ‘농민들이 구체적으로 당면한 어려움은 무엇인가’ 등에 대해 열띤 토론을 벌이기도 했다.

김상준(베네딕토·연구 1학년) 교구 부대표 신학생은 “농약을 써도 될 텐데 굳이 힘든 생명농법을 택한 가톨릭 농민들의 삶에서 내가 조금 힘들더라도 남을 위해 살아가는 정신을 배울 수 있었다”며 “사제로 살면서 만나게 될 모든 이들의 자리를 인정하고 감싸 안으며 상생을 도모하는 것이 주님 사랑을 실천하는 것임을 깨달았다”고 밝혔다.

3박4일간 연수에 함께한 부산 우리농 담당 김인한 신부는 “이번 체험이 신학생들에게 단순히 ‘농활 한 번 했다’는 알리바이가 되어서는 안 된다”며 “앞으로 농민들 삶에 함께하는 부분에 있어 막연함을 넘어 구체화시키는 작업이 분명 필요하다. 이번 연수는 그 성찰에 있어 구멍을 내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우세민 기자 semin@catimes.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37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가난한 이웃을 잊지 말자 file 2016.09.21 117
236 [치유의 빛 은사의 빛 스테인드글라스] 32. 부산교구 남천주교좌성당 file 2016.09.08 304
235 병인 순교 150주년 특별전, 부산 오륜대 한국순교자박물관 2016.09.08 222
234 "조금 느려도 그리스도의 눈으로 건강한 삶을 살자" file 2016.09.08 152
233 황철수 주교, 청년 토크콘서트 ‘우나퀘’ 진행 file 2016.09.07 162
232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날마다 십자가를 지고 주님을 따르다 file 2016.09.07 115
231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우리는 하느님의 자비를 입은 ‘작은 아들’ file 2016.09.07 53
230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눈 맞추고 공감하는 것의 위대함 file 2016.09.05 136
229 청춘들의 고뇌 함께하는 천주교 file 2016.09.02 223
228 데레사 수녀 시성 기념 특별전 25일까지 부산 가톨릭센터 2016.09.01 137
227 순교자 할아버지 기리는 후손들 마음 담아 file 2016.09.01 51
226 부산 오륜대 한국순교자박물관, 병인년 순교 150주년 기념 특별전 2016.08.31 157
225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하느님 뜻에 모든 것을 맡겨라 file 2016.08.31 129
224 부산가톨릭센터, 9월 마더 데레사 시성 기념전 2016.08.25 190
» 부산교구 신학생 39명 전원, 가톨릭 농민회 언양·밀양분회서 농촌 체험 file 2016.08.25 165
222 [독자기자석] 부산 중앙본당 ‘다윗의 적루’Pr. 3000차 file 2016.08.25 61
221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낮출수록 높아진다 file 2016.08.25 50
220 부산 안젤리카 그레고리오 합창단 ‘성주간 전례1’ 발매 file 2016.08.17 342
219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사랑하는 이들을 훈육하는 하느님 file 2016.08.17 123
218 [사회교리 아카데미] 권리이자 의무로서의 참여 file 2016.08.17 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