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가톨릭신문 
게재 일자 3034호 2017.03.05 3면 

부산교구, 스마트폰 최적화 성당 홈페이지 개발

교구 서버 기반 ‘성당홈’
본당·교구 소식 한눈에
모바일 메신저 알림기능도

277553_10679_1.jpg

부산교구 사직대건본당 ‘성당홈’.

 

“복잡하고 어려웠던 성당 홈페이지, ‘성당홈’으로 간편하게 바꿔보세요.”

부산교구(교구장 황철수 주교)가 인터넷 카페나 블로그 형식으로 특화된 성당 홈페이지를 만들 수 있는 ‘부산교구 성당 홈페이지(이하 성당홈)’를 전국 교구 최초로 개발해 보급에 나섰다. 각 본당 신자들이 스마트폰으로도 쉽게 접근할 수 있고, 깔끔한 디자인으로 구성된 홈페이지를 누구나 쉽게 운영 관리할 수 있다.

부산교구 전산홍보국(국장 이성주 신부)이 1년 여 기획기간을 거쳐 개발한 성당홈은 부산교구 서버를 기반으로 제작됐다. 2월 24일 현재 사직대건·광안·구포 등 교구 내 24개 본당이 성당홈을 갖췄다. 교구 선교사목국·부산가톨릭문인협회 등 기관과 단체도 7곳이 성당홈 형식을 도입했다.

성당홈은 간편한 게시판 위주로 구성됐다. 사목지침, 교구 알림, 교구주소록, 미사와 전례 상식 등 교구가 공통적으로 정보를 제공한다. 또 각 본당들은 성당홈 기능을 응용해 추가메뉴를 자유롭게 만들 수 있다. 본당별로 본당소개, 미사와 공지, 본당사무실, 사목협의회, 주일학교, 사진갤러리 등 특화된 게시판 사용이 가능한 것이다. 이를 통해 신자들이 각자 본당 ‘성당홈’에 접속하면 본당 정보뿐만 아니라 교구와 교회 전반에 걸친 소식도 알 수 있다.

성당홈이 가진 또다른 장점은 운영 관리가 간편하다는 것이다. 인터넷 접속이나 메일 작성과 게시판 글 작성 기능만 익히면 본당 신자 누구나 성당홈을 관리할 수 있다. 회원 통합 관리가 가능하며 모바일 메신저를 통해 신자들에게 실시간 알림을 보낼 수 있는 기능도 탑재됐다. 교구 전산홍보국이 운영자 모임을 통해 1년에 1~2차례 교육도 실시할 예정이다.

성당홈에 들어가려면 교구 홈페이지(www.catholicbusan.or.kr)에 컴퓨터 또는 스마트폰으로 접속한 뒤 화면 윗부분에 있는 ‘성당홈’ 메뉴를 클릭하면 된다. 현재 성당홈이 갖춰진 본당과 기관·단체들 목록이 나오며 이를 클릭하면 각 성당홈을 볼 수 있다. 특히 컴퓨터 화면에 맞춰진 기존 홈페이지와는 달리 화면이 작은 스마트폰에 특화된 디자인으로 볼 수 있어 야외에서도 손쉽게 본당 소식, 미사 안내, 가톨릭 뉴스 등 다양한 교회 정보에 접근할 수 있다.

교구 전산홍보국장 이성주 신부는 “올해 교구 사목지침인 ‘본당 복음화의 해’를 맞아 성당홈이 본당 안에서 신앙생활을 돕는 좋은 도구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방준식 기자 bjs@catimes.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12 KNN TV 방송 마음의 산책 - 윤기성 신부 강연(내 마음의 수도꼭지) 2017.03.23 212
311 부산교구 청소년 신앙잡지 월간 「꿈」, 창간 10주년 맞아 계간지로 재탄생 2017.03.22 140
310 [사설] 부산교구 ‘성당홈’… 복음화 활황 기대 2017.02.28 312
309 봄꽃 핀 부산교구청 file 2017.02.28 311
» 부산교구, 스마트폰 최적화 성당 홈페이지 개발 file 2017.02.28 255
307 KNN TV 방송 마음의 산책 - 김준한 신부 강연(시대와 착각) 2017.02.28 315
306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주님께 모두 내어 맡기는 삶 file 2017.02.23 160
305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13> 함께 행복한 경제 file 2017.02.17 213
304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12> 2017년 새해를 맞이한 기쁨 2017.02.17 90
303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신앙 공동체는 하느님 성전 file 2017.02.15 80
302 부산가톨릭대·부산외대·영산대도 연합대학 구축 file 2017.02.15 162
301 부산가톨릭대학교, 부산지역 사회복지기관과 자매결연 봉사협약 2017.02.10 143
300 부산가톨릭대학교 복지기관 봉사협약 file 2017.02.10 94
299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영원한 생명을 얻는 지름길 file 2017.02.10 70
298 [우리 곁의 종교인] 원정학 교화 특수사목 신부 file 2017.02.03 246
297 "예술과 문화로 예수 정신을 나누겠다" file 2017.02.02 96
296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주님 영광 드러내는 진정한 단식 file 2017.02.01 80
295 부산교구 용호본당, 소년 Pr. 4개 동시 창단 file 2017.01.19 177
294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가난하고 겸손한 이들의 참행복 file 2017.01.19 103
293 [염철호 신부의 복음생각] 억압의 땅에 빛으로 오신 주님 file 2017.01.19 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