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석 신부(화봉성당 주임)
루카 4,21-30



열린 귀, 열린 마음

 

이재석 신부 / 화봉성당 주임
 

   학창시절 음악 시간에 선생님께서 하신 말씀이 생각납니다. “노래를 부를 때는 목소리를 내기 전에 먼저 잘 들을 줄 알아야 한다. 합창을 할 때에도 내 목소리를 앞세우기보다는 타인의 소리를 듣는 귀가 필요하지.” 돌이켜보면 선생님의 말씀은 ‘노래는 목으로 하는 것이 아니라 귀로 부르는 것’ 이라는 가르침이었습니다. 제대로 들을 줄 아는 귀에 대해 생각할 때면 그 말씀이 떠오르곤 합니다.
   예수님께서는 공생활을 시작하시면서 회당에 들어가시어 이사야서의 말씀을 통해 당신께서 어떤 삶을 살게 될 것인지 밝히시며(루카 4,18~19) “오늘 이 성경 말씀이 너희가 듣는 가운데에서 이루어졌다”(루카 4,20)라고 선포하십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자신의 고집으로 마음의 문을 걸어 잠근 이들에게 하느님의 말씀은 메아리에 불과했습니다. 사람들은 예수님의 가르침을 깨닫지 못하고 그분께서 일으키신 놀라운 표징까지도 의심합니다. 더 이상 예수님의 말씀은 들리지 않았고 결국 하느님의 뜻을 거부하며 예수님을 공격하기에 이르지요. 하느님께 나아가지도, 성장하지도 못한 채 은총에서 더욱 멀어지는 안타까운 모습입니다. 선입견과 고집으로 인해 귀를 닫고 마음을 닫아버린 우리의 삶을 생각하게 하는 대목입니다.

   혹시 하느님의 말씀 앞에서도 내가 듣고 싶은 것만 듣거나 마음을 닫아 버린 채 자신의 생각에 갇혀 살아가고 있지는 않습니까? 마음의 문을 닫은 그들이 주님의 말씀을 들으려 하지 않았던 것처럼 시기와 질투로 하느님과 이웃의 목소리를 제대로 듣지 못하고 있는 것은 아닙니까? 내가 쌓아 올린 편견과 불신의 벽이 하느님의 은총을 가로막고 있지는 않습니까?

   형제자매 여러분, 우리에게는 참으로 열린 귀와 열린 마음이 필요합니다. 예수님께서 말씀하신 사렙타의 과부와 시리아 사람 나아만처럼 우리는 하느님의 말씀을 열린 마음으로 잘 새겨들어야 합니다. 그들이 예언자의 말을 듣고 따랐을 때 축복과 치유를 받았던 것처럼 우리도 하느님의 말씀에 귀 기울일 때 은총 속에 머무를 것입니다. 또한 가족과 이웃 안에 살아계신 하느님께도 귀 기울인다면 주님은 분명 우리를 하나로 묶어주실 것입니다. 저뿐 아니라 하느님을 믿는 모든 분들이 들을 줄 아는 귀와 열린 마음으로 예수님께서 선포하신 ‘은혜로운 해’를 맞이하시도록 기도합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416 8월 24일 성 바르톨로메오 사도 축일 - 정철용 신부 2019.08.23 58
1415 8월 23일 연중 제20주간 금요일 - 정철용 신부 2019.08.23 29
1414 8월 22일 복되신 동정 마리아 모후 기념일 - 정철용 신부 2019.08.22 51
1413 8월 21일 성 비오 10세 교황 기념일 - 정철용 신부 2019.08.22 27
1412 8월 20일 성 베르나르도 아빠스 학자 기념일 - 서현진 신부 2019.08.20 64
1411 8월 19일 연중 제20주간 월요일 - 서현진 신부 2019.08.19 57
1410 8월 18일 연중 제20주일 - 서현진 신부 2019.08.16 159
1409 8월 17일 연중 제19주간 토요일 - 엄열 신부 2019.08.16 65
1408 8월 16일 연중 제19주간 금요일 - 엄열 신부 2019.08.16 39
1407 8월 15일 성모 승천 대축일 - 엄열 신부 2019.08.14 203
1406 8월 14일 성 막시밀리아노 마리아 콜베 사제 순교자 기념일 - 엄열 신부 2019.08.14 87
1405 8월 13일 연중 제19주간 화요일 - 오창석 신부 2019.08.13 116
1404 8월 12일 연중 제19주간 월요일 - 오창석 신부 2019.08.12 87
1403 8월 11일 연중 제19주일 - 오창석 신부 2019.08.09 167
1402 8월 10일 성 라우렌시오 부제 순교자 축일 - 최윤호 신부 2019.08.09 78
1401 8월 9일 연중 제18주간 금요일 - 최윤호 신부 2019.08.09 49
1400 8월 8일 성 도미니코 사제 기념일 - 최윤호 신부 2019.08.08 53
1399 8월 7일 연중 제18주간 수요일 - 최윤호 신부 2019.08.07 64
1398 8월 6일 주님의 거룩한 변모 축일 - 강인구 신부 2019.08.06 107
1397 8월 5일 연중 제18주간 월요일 - 강인구 신부 2019.08.05 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