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리사이의 기도와 세리의 기도

 

김석중 신부 / 성가정성당 주임

 

    우리가 복음서를 읽어보면 자주 바리사이에 대한 이야기를 듣게 됩니다. 이 바리사이들은 예수님 시대에 민중들을 인도하는 지도자급에 속한 사람들로서, 모세의 율법을 철저하게 지키면서 타인에게도 문자 그대로 해석하고 지키기를 강조하는 사람들이었습니다. 다양한 직업에 종사하면서 육신의 부활을 철저하게 믿고 자신들만이 하느님의 선택을 받은 사람들이라고 자처하고 때때로 지나치게 율법을 강조하여 자신들도 실천하지 못하는 가르침을 주기도 했습니다. 그래서 예수님께서는 이들에게 위선자들이라고 꾸지람을 하시기도 하였습니다.
 

    오늘 복음에 나오는 바리사이는 그 대표적인 인물로서 일주일에 두 번, 그것도 월요일, 목요일에 단식을 하였습니다. 그리고 예루살렘 성전과 국가의 운명을 위해서 수입의 십 분의 일을 바치는 십일조의 의무도 철저하게 지키는 사람입니다. 한편 세리는 로마제국의 식민지였던 이스라엘에서 동족으로부터 세금을 과하게 거두어 일부는 로마에 바치고 일부는 자기가 착복하기도 하였습니다. 그래서 세리를 매국노이고 배신자로 여겼습니다. 당연히 바리사이와 세리는 사회적으로 구분되는 두 부류였습니다. 이 두 사람이 기도하는데 바리사이는 세리를 먼저 나쁜 사람으로 판단하면서 저 세리와 같지 않으니 하느님 감사합니다.”하고 자신의 공과 덕을 자랑하는 기도를 바칩니다. 한편으로 세리는 그저 성전 문 입구에 서서 그냥 고개를 숙이고 , 하느님! 이 죄인을 불쌍히 여겨 주십시오.”라고 간단한 기도를 바칩니다. 하느님께서는 우리 인간의 판단과는 다르게 이 불쌍한 세리의 기도를 들어주시고, 평화스럽게 집으로 돌려 보내주십니다.
 

    사랑하는 신자 여러분, 남을 판단하고 그 사람의 잘못을 지적하는 것은 우리 인간의 몫이 아니라 하느님의 몫입니다. 각자가 처한 환경과 소명과 능력이 다르기 때문에 우리 인간은 남과 비교될 수가 없습니다. 그저 우리는 모두 하느님의 사랑을 받는 존재임을 인정해야만 하는 것입니다.
  

   때때로 우리 신앙인들은 편협한 마음으로 자신의 주장이나 생각만을 고집하는 경우가 많고, 남의 것을 도저히 인정하지 않으려는 태도를 지니기도 하는데, 오늘 우리가 들은 복음 말씀은 이런 삶의 태도에 대해서 좋은 가르침과 회개의 기회를 주고 있습니다. 자신의 모습을 먼저 보고 반성하고 남에 대해서 판단과 평가를 좀 늦추는 성숙한 신앙인이 되도록 노력합시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522 12월 25일 주님 성탄 대축일 - 윤준원 신부 2017.12.22 689
1521 12월 24일 대림 제4주일 - 윤준원 신부 2017.12.22 477
1520 8월 15일 성모 승천 대축일 - 원형준 신부 2018.08.16 441
1519 5월 8일 부활 제6주간 화요일 - 서강진 신부 2018.05.09 395
1518 12월 25일 주님 성탄 대축일 낮미사 - 한종민 신부 2018.12.24 390
1517 12월 8일 한국 교회의 수호자, 원죄 없이 잉태되신 복되신 동정 마리아 대축일 - 박채민 신부 2018.12.07 356
1516 12월 12일 대림 제2주간 토요일 - 서진영 신부 2015.12.12 340
1515 12월 31일 예수, 마리아, 요셉의 성가정 축일 - 차성현 신부 2017.12.29 320
1514 4월 1일 주님 부활 대축일 - 손삼석 주교 2018.03.30 319
1513 4월 21일 주님 부활 대축일 - 손삼석 주교 2019.04.19 313
1512 9월 18일 성 김대건 안드레아 사제와 성 정하상 바오로와 동료 순교자들 대축일 경축 이동 - 윤정현 신부 2016.09.13 305
1511 10월 2일 연중 제27주일, 군인주일 - 박진성 신부 2016.09.30 302
1510 1월 3일 주님 공현 대축일 - 장훈철 신부 2015.12.31 297
1509 9월 4일 연중 제23주일 -서진영 신부 2016.09.02 286
1508 12월 9일 대림 제2주간 수요일 - 서진영 신부 2015.12.09 283
1507 10월 4일 아시시의 성 프란치스코 기념일 - 박진성 신부 2016.10.04 261
1506 3월 12일 사순 제2주일 - 김정호 신부 2017.03.10 251
1505 11월 15일 연중 제33주일, 평신도 주일 - 김정렬 신부 2015.11.13 247
1504 12월 6일 대림 제2주일, 인권 주일 - 최재현 신부 2015.12.04 245
1503 12월 10일 대림 제2주간 목요일 - 서진영 신부 2015.12.10 2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