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녁 미사에 이광우 토마스 신부님과
성소의 고귀한 카리스마 은사에 자신을 봉헌한
다섯 분의 멋진 젊은 학사, 부제님이  본당의 제대를 아름답게 빛냈다.
하단성당 김성중 베드로 부제님, 진우찬 스테파노 학사님,
아미성당 이창민 요한 비안네 , 배시현 사무엘 학사님과 금곡성당 엄사도요한 학사님이 초대되었다.
신부님께서는 빈 들이 된 성소의 마당을 채울 성소자가 많이 나기를 희망하며,
하느님의 인도하심과 더불어 공동체의 기도와 사랑이
큰 힘이 되어 걸어가는 길이 사제직의 은총임을 상기하셨다.
그러면서 본당에서도 성소자가 나기를 부러움으로 겸손되이 청하셨다.
"공동체도 함께 기도하며 기다립니다!!"
4D9A2E2B-A5AA-49CD-BB58-5B6E4303D9B1.jpeg

3D099C5E-B551-4823-8B59-9B22F34D543E.jpeg


  1. 2022년1월9일 주님 세례 축일

  2. 2022년1월5일(수) 하단, 아미성당을 다녀오다

  3. 2022년1월7일(금) 사제, 부제 서품식

  4. 2022년 1월 2일 주님 공현 대축일

  5. 2022년 1월2일- 제단체장 임명장 수여식

  6. 12월27일-귀천

  7. 12월 26일

  8. 12월 25일 성탄대축일 미사

  9. 12월 24일 성탄전야

  10. 12월23일 대림 4주간

  11. 12월 19일 세례식(4)

  12. 12월 19일 세례식(3)

  13. 12월 19일 세례식(2)

  14. 12월 19일 세례식(1)

  15. 12월 14(화) 저녁미사

  16. 12월 14일 (화) 모든 것이 하느님이다 -십자가의 성요한

  17. 12월12일 22년도 사목위원 임명장 수여 및 첫 사목협의회-2

  18. 12월12일 22년도 사목위원 임명장 수여 및 첫 사목협의회-1

  19. 12월12일 예비신자 마무리 교리

  20. 12월11일(토) 아기 예수님을 기다리며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