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글 나눔방
1. 지역 : 아시아와 유럽 사이

2. 원인 : 종교적 신념이나 가치
  1) 십자군 전쟁(교황권 확보) : 그리스도 순례자 약탈하는 이슬람의 폭력
  2) 테러와의 전쟁(테러의 복수) : 이슬람의 서구화 반대 세력의 미국 테러

3. 기간 : 전쟁 전력의 장기 세습
  1) 교황 : 우르바노2세("신의 명령")-인노첸시오3세("동서 교회의 일치")-그레고리오9세("동방정교회 정복")
  2) 미 대통령 : 부시("테러와의 전쟁")-클린턴-오바마-트럼프-바이든
  3) 십자군 전쟁 : 1095 ~ 1291년 (200년)
  4) 테러와의 전쟁 : 2001.10.7 연합군 배치 ~ 2021.8.31 철수 (20년)
※ 이슬람은 '성전(지하드)'라 했다.

4. 종교 : 그리스도와 이슬람 (이스라엘과 아랍)
5. 전쟁으로 인한 수익자 '들' : 전쟁을 주장한 자(교황, 영주, 미국 내 무기제조업자:공화당, 시오니즘 세력)
6. 인명피해 : 통제에 순종하는 군인, 민간인, NGO단체, 기자 등
   1) 십자군 전쟁 : 사망 20만 ~ 40만, 부상 ??
   2) 테러와의 전쟁 : 사망 92만9천여 명 (이 중에서 1/3 이 민간인)
※ 사망 이라크 27만5천 ~30만, 시리아 26만6천, 아프칸-예멘 11만2천, 파키스탄 6만7천
※ 2001.9.11테러 : 사망 2천977명, 부상 2만5천여 명 

7. 전쟁은 진정, 끝났는가?
  피해자 자손들의 의식 속에 기억되는 것은 더 많은 위협을 잉태하고 있다. 그들은 어디에...

------
누가 적이란 말인가?
왜! 적이 되는가?
적은 얼마 동안이나 적이 되는가?
무엇을 위해 누구를 위해 싸웠나?
전쟁과 정치는, 종교와 정치는, 경제와 정치는 어떤 상관이 있을까??

정치, 종교가 부패하면?
...
  • 대천홍보 2021.09.16 16:01
    (요한묵시록) 9,18 이렇게 그 입에서 나오는 불과 연기와 유황, 이 세 가지 재앙으로 사람들 삼분의 일이 죽임을 당하였습니다.

    16,16 그 세 영은 히브리 말로 하르마게돈이라고 하는 곳으로 임금들을 불러 모았습니다.

    임금들....하르마겟돈에 모여..., 일명 '하르마겟돈' 전쟁!
    현재, 인류 72억 명이라 할 때, 1/3이 죽임을 당한다면.....24억 명!
  • 대천홍보 2021.09.16 16:47
    테러와의 전쟁 인명피해 조사는 미 브라운 대학 왓슨 연구소 발표자료 인용
  • 대천홍보 2021.09.21 07:05
    전쟁은 인간의 부패와 탐욕의 '열매'이다!

    (루카 12,15) 그리고 사람들에게 이르셨다. “너희는 주의하여라. 모든 탐욕을 경계하여라. 아무리 부유하더라도 사람의 생명은 그의 재산에 달려 있지 않다.”
  • 대천홍보 2021.09.21 07:16
    부패
    ... 배움을 게을리 하는 것
    ... 자신의 가치를 저버리는 것
    ... 하느님(공정한 정의)을 외면하는 것

    탐욕
    ... 돈(재물) 때문에 돌아버리는 것
    ... 자신을 (생명, 건강, 재산 등으로)포장하려는 것
    ... 남을 화나게 하려는 것
  • 대천홍보 2021.10.10 23:10
    20년 동안 테러와의 전쟁은....백악관의 집무실에 있었다.
    흔들리지 않는 기조, 오래된 기조, 변하지 않을 기조.
    그것은 (**)의 부패와 탐욕이 되어 버린 시오니즘이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동합의성' 실현을 위한 제언 (본당 발전을 위한 참고 글) file 대천홍보분과 2019.11.10 70
공지 (공지) 서로 나누고 싶은 내용을 등록해 주세요. 대천홍보분과 2019.04.26 31
121 제20대 대통령 취임, 그리고.... 5 대천홍보 2022.05.10 9
120 아무도 흔들 수 없는 나라의 과제는... 3 대천홍보 2022.03.01 7
119 우크라이나 사태를 보면서... 52 대천홍보 2022.02.25 33
118 어이 없는 재판들.... 8 대천홍보 2022.01.28 22
117 주한 미국 대사 지명으로 보는 미국의 대북 정책 2 대천홍보 2022.01.28 8
116 에너지의 근원, 원자력! 8 대천홍보 2021.11.11 8
115 낙옆에 스민 그리움 1 대천홍보 2021.11.10 7
114 [반도체] 우리의 진출과 미국의 방어의 전략 분석 3 대천홍보 2021.11.06 6
113 우리정부가 제안한 '종전선언'에 대한 미국의 입장은? 1 대천홍보 2021.10.15 7
112 공의로우신 하느님의 가르침 대천홍보 2021.10.11 4
111 미국의 변하지 않는 기조, 조 바이든이 꺾었다! 4 대천홍보 2021.10.10 6
110 안개 같은 인생 대천홍보 2021.10.07 6
» 현대판 십자군 전쟁 - '테러와의 전쟁' 종료 싯점에 전쟁이 뜻하는 교훈은? 5 대천홍보 2021.09.16 8
108 연중 제15주간 화요일, 절박해진 '회개' 3 대천홍보 2021.07.13 6
107 연중 제15주간 월요일, 복음의 또 다른 표현 대천홍보 2021.07.12 4
106 코로나, 델타로 이어지는 또 다른 전쟁 1 대천홍보 2021.07.11 7
105 (단상) 어리석은 인생 하나가 대천홍보 2021.06.03 7
104 긴긴 터널 같은 시간이.... 대천홍보 2021.05.03 5
103 너희는 평안하냐? 대천홍보 2021.04.14 9
102 너희는 세상의 빛이요 소금이다 대천홍보 2021.04.14 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