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평화신문 
게재 일자 2015. 10. 25발행 [1336호] 

[사도직 현장에서] 오륜대순교자성지

 

전수홍 신부(부산교구 오륜대순교자성지 담당)


10월, 묵주 기도 성월을 맞이하여 이곳 부산 오륜대순교자성지에는 묵주기도를 드리러 오는 신자들이 많아졌다. 성지에는 부산교구 수영 장대골에서 순교하신 두 분의 복자와 순교자 여섯 분의 무덤이 모셔져 있으며, 한국 순교자 박물관과 성전에는 한국 순교성인 103위 중 성덕이 출중한 26위 성인들 유해가 모셔져 있다.

더군다나 도시 근교에 있어 접근성 또한 좋아 적지 않은 신자들이 매일 성지를 찾아와 미사에 참여하고(월요일~주일 오전 11시) 고해성사(미사 전 30분과 금요일 오후 2~5시) 그리고 무덤 참배 및 십자가의 길 기도를 바치고 있다.

한국순교복자수녀회가 이곳에 정착하여 약 50년을 관리해 오다 부산교구 복자들이 탄생하면서 그 관리권이 부산교구로 넘어왔다. 2013년 10월 교구 사제로 성지에 부임해 2년을 보내며 성지개발을 위해 나름대로 노력을 하고 있다.

부임하기 전 3년 동안 미사가 없었기 때문에 성지 곳곳 낙후된 곳도 많고 나무와 숲도 방치된 상태로 있었다. 조경사업, 쉼터 조성, 성지 입구 단장 및 주차시설 확장 등 조금씩 성지의 모습이 변모되어 가고 있지만 제일 중요한 성전 재건축과 피정센터 및 사제관 건립 문제는 아직도 요원한 실정이다.

성지 개발 문제는 하느님 사업이라, 주님께서 알아서 해결해 주시리라는 믿음을 가지고 큰 걱정 없이 나름대로 최선을 다하면 아름답고 멋진 성지로 거듭나리라 기대한다.

문제는 이 성지를 찾는 순례자들의 영적, 육적인 모든 고갈을 풀어주는 쉼터가 되게 하고, 순교 영성을 통해 새로운 신앙의 못자리로 자리매김할 수 있느냐가 더욱 중요한 과제라 할 것이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7 성모울타리 공동체, ‘말씀과 찬양…’ 피정 2015.11.27 403
36 부산 망미본당, 12월 6일 ‘헨델의 메시아’ 전곡 공연 2015.11.27 146
35 전수홍 신부의 생활의 발견 <11> 역사 바로알기 file 2015.11.23 97
34 [성서 주간] 성서 주간 담화 2015.11.20 56
33 [나의 묵주이야기] 147. 도보순례를 통한 묵주기도 제2탄의 시작 2015.11.20 133
32 부산교구 ‘문화복음화의 해’ 폐막미사 준비 장재봉 신부 2015.11.20 186
31 [사회교리 아카데미] 시장에 대한 국가의 책임 2015.11.20 84
30 수능 마친 고3, 교회로 이끌 방법 없나 2015.11.14 76
29 부산교구 장재봉 신부, 매일 묵상 달력 ‘말씀 못자리’ 제작 2015.11.11 275
28 [종교인칼럼 '빛'] 묻지 마라, 숙명이다 2015.11.09 95
27 오륜대순교자성지 전수홍 신부 "박해보다 유혹을 이기는 게 현대적 순교" 2015.11.09 254
26 부산 성모여고, 재학생 133명 합동세례식 2015.11.05 256
25 부산 가야본당 ‘문화체육의 날’ 6개월 여정 마무리 2015.11.05 102
24 [사회교리 아카데미] 시민사회와 국가 2015.11.05 112
23 부산평방 가톨릭성가제 성황리에 열려 2015.10.30 128
22 부산PBC, 제2회 가톨릭성가제 본선 개최 2015.10.30 214
21 부산교구 로사사회봉사회, 제1회 로사주민대축제 열어 2015.10.30 168
20 부산 신선본당 60주년, 순례·토크음악회 등 진행 2015.10.30 104
19 전수홍 신부의 생활의 발견 <10> 어머니의 사랑 2015.10.25 128
18 부산 김해 지역에 부는 선교의 바람 2015.10.22 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