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톨릭 뉴스
매체명 국제신문 
게재 일자 2018.12.25. 4면 

문재인 대통령 “나의 행복이 모두의 행복 되길”

박노해 詩 인용 성탄 메시지

  

- 불교인사, 남천성당 방문 덕담
 

성탄절인 25일 문재인 대통령은 박노해 시인의 시 ‘그 겨울의 시’를 인용하며 “나의 행복이 모두의 행복이 되길 바란다”는 성탄 메시지를 페이스북 등 SNS에 올렸다. 문 대통령이 인용한 시구는 ‘문풍지 우는 겨울밤이면 할머니는 이불 속에서 혼자말로 중얼거리시네 / 오늘 밤 장터의 거지들은 괜찮을랑가 / 뒷산에 노루 토끼들은 굶어 죽지 않을랑가 / 아 나는 지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시낭송을 들으며 잠이 들곤 했었네’ 부분이다. 문 대통령은 “애틋한 할머니의 마음이 예수님의 마음”이라며 이같이 기원했다. 독실한 천주교 신자인 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지난 24일 경남 양산의 덕계성당에서 미사에 참석했다.

    

L20181226_22004010947i1.jpg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4일 오후 경남 양산시 덕계 성당에서 열린 성탄 전야 미사에 참석해 어린이와 인사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

 

여야도 성탄절인 이날 일제히 논평을 내고 사랑과 평화가 가득한 성탄을 기원했다. 그러나 메시지는 서로 달랐다.
 

더불어민주당 이재정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에서 “올 한 해 대한민국은 어느 때보다 평화와 사랑이 충만한 한 해였다”고 강조했다. 자유한국당 윤영석 수석대변인은 서면 논평에서 “성탄절을 맞았지만 우리 현실은 여전히 힘겹다”며 “소득주도성장으로 대표되는 무모한 경제정책으로 우리 경제는 ‘비상사태’ 수준이고, 문재인 정부의 갈지자 외교 행보로 한반도 평화는 멀게만 느껴진다”고 지적했다.
 

     

20181226_22004010947i2.jpg
 청와대는 25일 북측이 선물한 풍산개 ‘곰이’가 낳은 강아지 6마리의 모습을 공개했다.
강아지가 두른 목도리는 서광지역아동센터 어린이가 준 선물이다. 청와대 제공


 

전국 성당과 교회에서 아기 예수 탄생을 축하하는 미사와 예배가 이어졌다. 이날 오전 10시30분께 부산 수영구 남천성당에 범어사 경선 주지스님, 삼광사 세운 스님, 박수관 부산불교총연합신도회장 등 불교 인사가 방문해 종교 화합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경선 주지스님은 “예수님 오심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 이 지구상에 오셔서 ‘사랑’이라는 불교의 ‘자비’와도 일맥상통하는 많은 사람이 고통에서 벗어날 수 있는 가르침을 주셨다. 종교 간 벽을 허물고 부처님오신날에도 주교님이 방문해주시면 좋을 것 같다”고 덕담했다.
 

남천성당 손삼석 주교는 “주지스님께서 이렇게 큰 걸음 해주셨으니 교구도 말씀을 잘 받들고 기회를 만들어 범어사를 방문하겠다”며 “사랑의 실천을 위해 더욱 역할을 하겠다”고 화답했다.
 

김태경 류민하 기자 tgkim@kookje.co.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39 한센인과 함께한 40년 유의배 성심원 주임신부 file 2019.06.19 737
438 미안하고 고마워요…요한, 씨돌, 용현! file 2019.06.19 549
437 헬멧 쓴 노트르담 사제들 file 2019.06.18 430
436 허접한 어른의 삶, 잠시라도 신성을 찾고 싶어 file 2019.06.18 185
435 부산가톨릭대, 장애인 행사에 8년 연속 '지속봉사 실천' file 2019.06.12 201
434 "사랑 알려준 '한센인 천사엄마 수녀님' 고맙습니다" file 2019.06.11 247
433 “120년만에 발굴해낸 ‘타케 신부의 선물’ 잘 키워야죠” file 2019.05.31 273
432 부산가톨릭센터, 1987년 6월항쟁의 불씨 다시 당긴 민주화운동 성지 file 2019.05.31 208
431 한국순교자박물관엔 우리나라 천주교 역사·순교자들 발자취 오롯이 file 2019.05.24 264
430 농촌발전·교육사업 매진…프랑스인 두봉 주교 ‘올해의 이민자상’ file 2019.05.21 229
429 화재도 막을 수 없는 856년의 역사 - 노트르담 대성당의 발자취 file 2019.04.23 467
428 故 김수환 추기경, 교황청 '선교 모범' 증인으로 선정 file 2019.04.23 329
427 교황 "그래도 희망을 잃지 말라" file 2019.04.23 264
426 교황과 환경 지킴이 스웨덴 소녀의 만남 file 2019.04.23 156
425 천주교부산교구장 손삼석 요셉 주교 “부활절 희망 메시지, 오늘날 더 큰 가르침” file 2019.04.19 173
424 “미래 밝아야 신앙생활도 가능…청년 목소리 귀 기울일 것” file 2019.04.19 145
423 목마르게 기다려온 교구장… 45만 교구민 ‘부활 선물’ file 2019.04.19 122
422 제5대 부산교구장에 손삼석 주교 file 2019.04.19 105
421 ‘임실치즈 아버지’ 지정환 신부 선종 file 2019.04.16 113
420 동북아 바다… 인문학으로 항해하다 : 복음을 위해 바다를 건넌 선교사들 file 2019.04.01 229